>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재산공개] 與·野 탈당 의원들 부동산 재산은…박덕흠 220억원·김홍걸 87억원

박덕흠, 전년 대비 6억원 증가…김홍걸은 5억원↑
전봉민 5억3864만원 신고…이상직은 32억4800만원

  • 기사입력 : 2021년03월25일 00:00
  • 최종수정 : 2021년03월25일 00: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21대 국회에 입성했지만 부동산 투기 의혹 등으로 탈당한 여야 의원들의 부동산 재산을 분석한 결과 국민의힘을 탈당한 박덕흠 무소속 의원이 220억원,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김홍걸 의원은 87억원을 신고한 것으로 확인됐다.

국회공직자윤리위원회는 24일 국회 소속 재산공개대상자 제21대 국회 국회의원 정기재산변동신고 공개목록을 공개했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국민의힘을 탈당한 박덕흠 무소속 의원. 2020.09.23 leehs@newspim.com

박덕흠 의원은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와 안전행정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할 당시 가족 건설회사들이 피감기관으로부터 3000억원에 가까운 공사를 수주해 '이해충돌' 논란을 일으키며 국민의힘을 탈당했다.

국회윤리위원회가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박덕흠 의원이 신고한 부동산 재산은 220억573만원이다. 지난해 8월에 신고한 213억8731만원에 비해 6억1842만원이 증가했다.

박 의원은 본인 소유의 서울 강남, 충북 아파트 2채와 충복 소제의 전세 아파트 2채, 서울과 충북의 상가 2채, 경기 여주시의 창고, 경기 여주시에 보유한 잡종지 등을 신고했다. 서울 송파구에는 배우자와 공동 명의로 7개의 대지가 있다.

배우자 명의로는 서울 강남구의 아파트를 신고했으며 송파구 아파트는 소유권을 상실했다. 경기 가평의 건물과 단독주택, 강원도 홍천군의 전(밭) 13개, 답(논) 10개, 임야 2개, 제주도 서귀포의 과수원 등을 신고했다. 아울러 차남 명의로 서울 송파구의 아파트와 상가, 장녀 명의로는 경기 가평군의 단독주택을 신고했다.

부동산 투기와 재산신고 누락 의혹을 받아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김홍걸 무소속 의원은 부동산 재산으로 87억6312만원을 신고했다. 전년 대비 5억9506만원이 증가했다.

김 의원은 본인 명의로 서울시 마포구에 위치한 단독주택을 신고했다. 배우자 명의로는 서울 서초구에 아파트가 있으며, 강남구 아파트의 소유권은 상실했다. 또 서울 서대문구 소재의 상가 2채, 차남 명의의 아파트와 주거용 임대차 계약 복합건물 등이 포함됐다.

부친이 언론에 3000만원을 주겠다며 비리 의혹 폭로 방송을 하지 말라고 회유를 시도했다는 논란이 제기돼 국민의힘을 탈당한 전봉민 의원은 부동산 재산으로 지난해와 같은 5억3864만원을 신고했다.

전 의원은 부산시 수영구에 위치한 자신의 아파트와 사무실, 부산 기장군 소재 임야 5개와 답1개, 부산진구 소재 임야 1개가 포함됐다. 배우자 명의로는 부산시 서구의 아파트 분양권이 있다.

이스타항공 창업주로 임직원 대량해고 논란을 일으켜 민주당을 탈당한 이상직 무소속 의원은 부동산 재산으로 32억4800만원을 신고했다. 전년 대비 4000만원이 증가했다.

이 의원은 본인 명의로 서울 서초구의 아파트, 전북 전주시의 전세 아파트, 서울 영등포구의 오피스텔, 전북 전주시의 주상복합건물을 신고했다. 또 장녀 명의로 전북 전주시의 아파트가 포함됐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한 김홍걸 무소속 의원. 2021.02.16 pangbin@newspim.com

taehun0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