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코로나19 신풍속' 대중교통비 보다 싼 경차 관심도 'UP'

직장인들 바이러스 감염 위험 피해 자차 출퇴근 선호 경향

  • 기사입력 : 2021년01월09일 02:22
  • 최종수정 : 2021년01월09일 02:2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최근 코로나19 확진자가 연일 1000명 안팎 수준을 보이는 대유행이 이어지면서 경차의 경제성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매일 출퇴근길에 오르는 직장인들 사이에서 코로나19에 대한 불안감이 증폭되고 있으며, 이로 인해 대중교통을 기피하는 경향이 커지고 있어서다.

5인 이상의 사적 모임 제한 등 밀집도를 낮추고자 하는 노력에도 불구하고, 대중교통의 경우 제한된 공간 내 불특정 다수가 탑승, 바이러스 감염 위험이 높다는 게 문제로 지목된다.

9일 한국지엠(GM)에 따르면 경차는 자차 출퇴근용으로 최적의 조건을 갖춘 차종이다. 저렴한 구입비와 함께 대중교통비보다 낮은 연료비와 세금 등 여러 혜택을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경기도 수원시 이의동에 거주하는 직장인 A씨가 광교역에서 서울 강남역으로 주 5일 출퇴근하는 상황을 가정해보았다.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 기준 휘발유 리터당 1437.35원을 적용하고, 주 5일 강남역-광교역 왕복거리 54km를 기준으로 삼았다.

이 결과 지하철(신분당선)의 경우 연간 141만6000원의 교통비가 발생한 반면, 연비가 리터당 15km인 쉐보레 스파크로 이동했을 시 연료비는 연간 124만1870원으로 나타났다. 스파크를 이용하는 게 지하철보다 17만4130원 더 경제적인 것이다.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 기준 휘발유 리터당 1437.35원 적용, 주 5일 강남역-광교역 왕복거리 54km 기준. [그래픽=김아랑 미술기자]
2021.01.08 peoplekim@newspim.com

금전적 혜택도 많다. 경차인 스파크는 구입 시 개별소비세 환급, 취등록세 면제, 지역개발 공채 할인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연간 자동차세 역시 경차는 cc당 80원으로, 1000~1600cc의 140원, 1600cc 이상의 200원에 비해 저렴한 수준이다.

이를 바탕으로 한 스파크의 1000cc 연간 자동차세는 10만3880원이다. 2000cc 중형차의 연간 자동차세 52만원에 비하면 1/5수준의 뛰어난 세제혜택이 강점이다.

또 구입 후 공영주차장과 유료도로 통행료 또한 일반 승용차의 절반 수준인데다 지하철 환승 주차장의 경우 80%를 할인 받을 수 있다. 여기에 차량 10부제 면제, 경차 전용 주차장 마련 등 기동성을 높일 수 있는 경차만의 혜택도 다양하다.

크기가 작은 경차라 할 지라도 안심하고 탈 수 있는 것도 스파크의 장점이다. 스파크는 지난 2016년 신차안전도평가(KNCAP)에서 종합 점수 87.7점을 기록하며 국산 경차 중 유일하게 종합안전도 1등급을 획득한 모델이다. 또 사고 시 승객의 안전성을 판가름할 수 있는 충돌 안전성 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를 기록했다.

차량 곳곳에도 안전을 최우선시한 장치들도 돋보인다. 뒷좌석과 앞 좌석에 동일하게 사이드 에어백을 적용하며 8개 에어백을 장착해 동급 최다 에어백 시스템을 갖췄다. 충격흡수 설계가 적용된 차체는 73%에 이르는 동급 최고 수준의 초고장력 강판 및 고장력 강판 비율을 적용해 뛰어난 강성을 자랑한다.

첨단 안전 사양도 눈여겨볼 만하다. 동급 최초로 전방충돌 경고시스템(FCA), 차선이탈 경고 시스템(LDWS), 사각지대 경고시스템(SBSA) 등 전방위 액티브 세이프티 안전사양을 갖췄을 뿐만 아니라 시티 브레이킹 시스템(저속 자동 긴급 제동 시스템)을 탑재하며 안전성을 더했다.

한국지엠 관계자는 "쉐보레는 1월 한달 간 '2021 해피 쉐비 뉴 스타트' 프로모션을 통해 스파크 구매 고객에게 파격적인 혜택을 선사한다. LT, Premier 트림을 기준으로 콤보 할부 선택 시 100만원의 현금 지원 또는 선수금과 이자가 전혀 없는 더블 제로 60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쉐보레 스파크 [사진=한국지엠] 2021.01.08 peoplekim@newspim.com

peoplek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