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해킹 경보] "게임 위장 정보유출 악성코드 주의"

게임 불법 공유 사용자 노려 실행파일...악성코드 유포

  • 기사입력 : 2020년08월21일 13:07
  • 최종수정 : 2020년08월21일 13: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안랩은 최근 국내 유명 파일공유 사이트에서 게임 실행파일을 위장한 정보유출 악성코드가 유포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고 21일 밝혔다.

공격자는 특정 성인게임 압축 파일에 해당 게임과 정보유출 악성코드를 동시에 실행시키는 가짜 실행파일을 만들어 포함시킨 후 파일공유 사이트에 업로드했다. 게임만 실행하는 정상 실행파일은 사용하지 못하도록 파일명을 변경했다.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최근 국내 유명 파일공유 사이트에서 게임 실행파일을 위장한 정보유출 악성코드가 유포되고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제공=안랩] 2020.08.21 yoonge93@newspim.com

만약 사용자가 이 게시물에 첨부된 압축 파일을 내려받아 공격자가 만든 가짜 게임 실행파일을 클릭하면 악성코드에 즉시 감염된다.

게임이 정상적으로 실행되기 때문에 사용자가 악성코드 감염 사실을 알기 어렵다.

감염 후 악성코드는 공격자가 악성코드를 원격 조정하기 위해 사용하는 서버(C&C)와 통신해 추가 악성코드 다운로드, 사용자 정보 탈취 등 악성 행위를 수행해 다양한 피해를 일으킬 수 있다.

김동현 안랩 연구원은 "공격자는 게임이나 영화 등을 불법 다운로드하는 사용자를 노려 악성코드를 유포하는 경우가 많다"며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 평소에도 정품 소프트웨어를 사용하고, 정식 다운로드 경로로만 파일을 내려받는 등 보안을 생활화하는 것이 꼭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