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지자체

포천 관인면서 ASF 의심 신고…결과 오늘 오후 발표

  • 기사입력 : 2019년10월06일 09:13
  • 최종수정 : 2019년10월06일 09: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포천=뉴스핌] 양상현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경기 포천시 관인면의 한 돼지 농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 신고가 접수됐다고 6일 밝혔다. 정밀검사 결과는 이날 오후 나올 예정이다.

돼지 이미지 [사진=게티이미지뱅크]

방역 당국은 인력을 급파해 주변 사람과 차량의 출입을 통제하는 한편, 긴급 소독을 벌이고 있다.

이곳에서 채취한 혈액 샘플은 경북 김천 농림축산검역본부로 보내져 아프리카돼지열병 여부를 가리는 검사를 받게 된다. 의심 사례가 아프리카돼지열병으로 확진된다면 경기도 포천에서 첫 발생이 된다. 국내 누적으로는 14번째가 된다.

yangsanghyu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