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산업 생활경제

속보

더보기

아모레·LG생건, 주총 공통 화두는 '新사업·女이사'

기사입력 : 2022년03월27일 07:01

최종수정 : 2022년03월27일 07:01

아모레, 의료기기 제조·판매 및 수입, 사업목적에 추가
LG생건, 신규 먹거리 사업에 '더마코스메틱' 낙점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 국내 화장품업계 '빅2'인 아모레퍼시픽과 LG생활건강의 3월 정기 주주총회에서 신사업 육성 전략과 여성사외이사 선임이 핵심 화두로 떠올랐다. 각 사는 사업 목적에 미래 먹거리로 '의료기기'를 낙점했고 ESG 경영에 대응하기 위해 여성 사외이사를 적극적으로 선임하고 있다.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2022.03.21 shj1004@newspim.com

◆ 아모레 24일·LG생건 28일 주총...의료기기 제조·판매 사업 추가

27일 업계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과 LG생활건강은 올해 주주총회에서 신사업을 비롯한 여성 사외이사 선임 등의 주요 사항들을 안건으로 상정했다.

먼저 지난 24일 주총을 개최한 아모레퍼시픽은 의료기기 제조업 및 판매업을 사업목적에 추가했다. 아모레퍼시픽 측은 "지난해 9월 1일 에스트라의 합병에 따라 피합병법인의 기존 사업을 계속적으로 영위하기 위해 해당사업을 추가했다"는 설명이다.

아모레퍼시픽은 지난해 더마코스메틱 등 포트폴리오 강화를 위해 에스트라를 아모레퍼시픽과 합병키로 했다. 높은 성장세를 보이는 에스트라에 아모레퍼시픽의 연구개발 역량을 집중해 더마 화장품을 차기 핵심 사업으로 육성하겠다는 구상이다.

이 외에도 아모레퍼시픽은 이날 정기 주주총회에서 △제16기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의 건 △정관 일부 변경의 건 △이사 선임의 건 △감사위원회 위원 선임의 건 △임원퇴직금지급규정 개전의 건 △이사 보수한도 승인의 건 등 모든 안건을 통과시켰다.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사진=아모레퍼시픽] 2022.03.24 shj1004@newspim.com

LG생활건강은 오는 28일 주주총회를 열고 사업 목적을 변경한다. 기존 사업내용인 '의약품, 원료의약품, 의약외품, 의료용구 등의 제조, 가공, 판매와 소분 매매'를 '의약품, 원료의약품, 의약외품, 의료기기 등의 제조, 가공, 판매와 소분 매매, 수입'으로 변경할 예정이다.

LG생활건강은 앞서 케어존, 더마리프트 외에도 지난 2014년 말 차앤박화장품으로 유명한 CNP코스메틱을 인수하고 더마 코스메틱 시장에 가세한 바 있다. 이후 2020년 브랜드 피지오겔의 아시아·북미 사업권을 인수함으로써 더마 브랜드의 라인업을 골고루 갖추게 됐다. 중국에서도 CNP의 견고한 성과로 중국 더마 시장에서도 국내 기업 중 유일하게 의미있는 점유율을 확보한 것으로 파악된다.

LG생활건강 측은 "구 의료기기법상 의료용구가 현행법의 의료기기로 용어가 변경됨에 따라 이를 반영하고, 수입 거래를 추가해 의약품, 원료의약품, 의약외품, 의료기기 등의 제조, 가공, 판매와 소분 매매, 수입으로 회사의 사업 목적을 수정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송현주 기자 [사진=LG생활건강] 2022.02.15 shj1004@newspim.com

◆ 신규 女사외이사 선임도 속속...LG생건 첫 선임에 눈길

오는 8월부터 시행되는 자본시장법 개정안에 따른 신규 여성 사외이사 선임도 눈길을 끌고 있다. 자본시장법이 개정되면서 자산총액 2조원 이상인 상장사는 이사회를 특정 성(性)이 독식하지 않도록 조치해야 한다.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24일 주총에서 제일기획 전 부사장이자 '최인아책방'의 대표인 최인아씨를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최 사외이사는 1984년부터 2012년까지 제일기획 카피라이터,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부사장을 거쳐 1998년 칸느국제광고제 심사위원을 지냈으며 이후 2015년부터 2017년까지 알랭 드 보통 인생학교 서울 강사 생활을 했다. 마케팅 전문가로써 아모레퍼시픽 경쟁력 제고에 힘쓸 것으로 보인다.

LG생활건강은 오는 28일 주총에서 첫 여성 사외이사 선임 건을 통과시킬 계획이다. 후보자는 이우영 서울대 법학교수다.

이 후보자는 현재 서울대 법학대학 교수로 현재 서울고등검찰청 행정심판위원회 위원과 국토부 중앙토지수용위원회 비상임위원직을 겸임하고 있다. 2013년부터 2019년까지 법무부 변호사제도개선위원, 법제처 법령해석심의위원, 2017년부터 2018년까지 대검찰청 검찰개혁위원회 위원직을 지냈다.

업계 관계자는 "현재 뷰티업계는 새로운 먹거리 발굴이 시급한 상황"이라며 "올해도 중국 소비 둔화 및 중국 화장품 시장 경쟁 강도 심화에 따라 실적 부진에 대한 우려가 여전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건강기능식품 신규 사업 진출과 여성사외 이사 선임으로 경영 실행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shj1004@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최대 200mm 더 온다...폭우 피해 확산 우려 [서울=뉴스핌] 박우진 기자 = 청주, 대전 등 충청권에 많은 비가 쏟아진 가운데 목요일인 11일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일부 지역에서는 200mm 이상 많은 비가 내리겠다. 민간기상기업 케이웨더에 따르면 이날 한반도는 전국이 흐리고 구름많은 가운데 정체전선의 영향을 받아 비가 내리겠다. [서울=뉴스핌] 황준선 기자 = 중부지방에 내린 폭우로 올림픽대로 동작대교에서 가양대교 양방향이 통제되고 있는 10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스퀘어에서 바라본 올림픽대로가 통제되고 있다. 2022.08.10 hwang@newspim.com 중북부지방의 비는 낮부터 경기북부, 강원영서북부부터 점차 그치기 시작해 저녁에는 대부분 그치겠다. 반면 남해안을 제외한 전라도, 경북남부, 경남 등은 정체전선이 남하하면서 아침과 저녁에 비가 오겠다. 강한 비구름대가 동서로 길고 남북의 폭이 매우 좁아 지역에 따라 강수량 차이가 크겠다. 이동속도는 느려 일부 지역에서는 시간당 30~50mm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경기남부, 강원영서남부, 충청에 50~100mm, 일부 지역의 많은 곳은 200mm 이상이다. 12일까지 서울, 경북북부, 강원영동, 전라도, 경북남부, 경남에는 30~80mm이며 경기북부, 강원영서북부, 제주에는 20~60mm다. 아침 최저기온은 22~26도, 낮 최고기온은 26~32도가 될 것으로 보인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3도 ▲인천 20도 ▲춘천 23도 ▲강릉 24도 ▲대전 25도 ▲대구 25도 ▲부산 27도 ▲전주 26도 ▲광주 26도 ▲제주 28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8도 ▲인천 26도 ▲춘천 29도 ▲강릉 28도 ▲대전 27도 ▲대구 30도 ▲부산 31도 ▲전주 28도 ▲광주 28도 ▲제주 35도다. 미세먼지는 전국이 '좋음'을 기록하겠다. krawjp@newspim.com 2022-08-11 06:57
사진
추락 또 추락…尹대통령 지지율 29.5%·부정평가 70% 육박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20%대로 떨어진 반면 부정평가는 70%에 육박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0일 발표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알앤써치가 뉴스핌 의뢰로 6~8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1025명에게 물은 결과 윤 대통령의 지지율은 29.5%로 집계됐다.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2022.08.09 oneway@newspim.com 이는 지난주 대비 4.2%p 하락한 수치로 뉴스핌·알앤써치 주간 정례조사에서 30% 선이 무너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반면 부정평가는 68.0%로 3.3%p 상승하며 최고치를 경신, 70%대를 목전에 뒀다. 긍·부정평가 간 격차는 38.5%p다. 전 지역·연령대에서 부정평가가 긍정평가에 앞섰다. 특히 지지기반인 대구/경북, 부산/울산/경남 지역에서도 부정평가가 2주 연속 과반을 넘어섰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부정 72.0%/긍정 25.3%), 경기/인천(부정 71.5%/긍정 25.4%), 강원/제주(부정 71.7%/긍정 26.2%)에서 부정 평가가 70%를 넘어섰다. 전남/광주/전북 지역에서는 부정평가가 86.8%로 가장 높았다. 이 외에도 ▲대전/충청/세종(부정 64.6%/긍정 33.3%) ▲대구/경북(부정 53.8%/긍정 44.9%) ▲부산/울산/경남(부정 53.9%/긍정 42.8%) 등으로 집계됐다. 연령대별로 보면 ▲18세이상~20대(부정 72.9%/긍정 22.5%) ▲30대(부정 69.0%/긍정 27.7%) ▲40대(부정 76.1%/긍정 22.3%) ▲50대(부정 68.1%/긍정 30.2%) ▲60세 이상(부정 59.5%/긍정 38.6%) 등 전 연령에서 부정 평가가 높게 나타났다. 이번 여론조사는 성별·연령대별·지역별 인구 구성비에 따른 비례할당으로 추출된 표본을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무선전화 RDD 100% 자동응답 방식으로 실시했다. 응답률은 4.5%, 표본오차는 95%의 신뢰수준에 ±3.1%p다. 통계보정은 2022년 4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 기준 성, 연령, 지역별 셀가중값을 부여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oneway@newspim.com 2022-08-10 06:00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