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GAM > 일반

미국 8월 생산자물가 전년 대비 8.3% 급등…육류 등 식품가 올라

  • 기사입력 : 2021년09월10일 23:09
  • 최종수정 : 2021년09월10일 23:0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욕=뉴스핌] 김민정 특파원 = 지난달 미국의 생산자 물가가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갔다. 노동력 및 공급 차질은 생산자 물가를 계속해서 띄우고 있다.

미 노동부는 10일(현지시간) 생산자물가지수(PPI)가 한 달 전보다 0.7% 상승했다고 밝혔다. 이는 시장 전문가 기대치 0.6%를 소폭 웃도는 상승률이다.

전년 대비로 생산자 물가는 8.3% 올라 통계 작성을 시작한 지난 2010년 11월 이후 가장 큰 폭으로 상승했다.

미국의 한 정육점에서 소고기를 손질하고 있다.[사진=로이터 뉴스핌] 2021.09.10 mj72284@newspim.com

식품과 에너지, 무역 서비스를 제외한 근원 PPI는 전월 대비 0.3%, 전년 대비 6.3% 상승했다. 전년 대비 상승 폭은 지난 2014년 8월 이후 가장 컸다.

서비스 생산자물가는 8월 중 0.7% 상승했는데 이중 1.5% 오른 무역 서비스가 큰 비중을 차지했다.

재화 생산자물가는 1% 상승했다. 식품 생산자물가는 2.9% 올랐는데 이중 육류는 8.5%나 급등했다. 

mj7228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