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40대 이하' 백신접종 사전예약 첫날 'OK'…시스템 '먹통' 없었다

18~49세 사전예약 10부제 실시
생년월일 끝자리 9번 첫날 예약

  • 기사입력 : 2021년08월09일 20:36
  • 최종수정 : 2021년08월09일 20: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신성룡 기자 = 18~49세 대상 백신접종 사전예약이 9일부터 시작된 가운데 첫날 시스템 운영이 원활하게 이뤄졌다. 오늘은 생년월일 끝자리가 9번(9일, 19일, 29일 생일)인 사람이 대상이다.

질병관리청은 이날 오후 8시부터 다음날 오후 6시까지 백신접종 사전예약 시스템을 개통했다. 예약시스템은 8시 개통 이후 현재까지 원활하게 작동되고 있다.

이에 앞서 질병청은 접속장애를 예방하기 위해 사전예약 10부제를 적용했다. 이날은 9일, 19일, 29일 생일인 사람만이 오후 8시부터 다음날 오후 6시까지 사전예약을 할 수 있다.

생년월일에 따른 10부제로 인해 하루 사전예약 대상자는 최대 190만명 이하로 분산됐으며 오후 8시 20분 기준 현재까지 예약접수가 접속 오류없이 진행되고 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시스템 [사진=질병관리청] 2021.08.09 dragon@newspim.com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에 따르면 사전예약은 오는 9일부터 18일까지 1972년 1월 1일부터 2003년 12월 31일까지 태어난 18~49세 약 1600만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백신 접종은 26일부터 내달 30일까지 화이자 또는 모더나 백신으로 1차 접종을 한다.

앞서 지난달 23일 만 50~60세를 대상으로 오픈한 코로나19 백신접종예약시스템에는 1000만명에 달하는 대상자가 접속하면서 시스템이 먹통이 돼 혼선을 빚은 바 있다. 50~54세 예약은 이같은 접속 쏠림을 막기 위해 연령층을 53~54세, 50~52세로 나눠서 실시했음에도 두번 모두 접속 장애가 발생했다.

예약은 PC, 모바일 등 온라인을 통해 진행된다. 사전예약 누리집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본인인증을 마친 후 접종기관과 날짜를 고르는 예약 절차가 진행되며 10부제 예약기간에는 본인이 예약할 수 있는 날짜에만 예약, 취소, 변경이 가능하다. 사전예약에서는 본인이 아닌 대리인의 예약은 허용되지 않는다.

간편인증서를 통한 접속은 휴대폰 본인인증보다 접속처리 속도가 빨라지므로 카카오, 네이버, PASS앱 등을 통해 미리 발급을 받아 놓으면 상대적으로 빠른 예약을 할 수 있다.

18세~49세 백신 접종계획 [자료=보건복지부] 2021.07.30 dragon@newspim.com

dragon@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