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지자체

순천시의회, 체험행사 취소 '월등복숭아' 판로 확대 논의

  • 기사입력 : 2021년08월03일 15:41
  • 최종수정 : 2021년08월03일 15:4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순천=뉴스핌] 오정근 기자 = 전남 순천시의회 문화경제위원회 '순천명품 월등복숭아 체험행사' 취소에 따른 농가의 어려움을 청취하기 위해 농가를 방문했다고 3일 밝혔다.

월등복숭아의 우수성을 알리고 판로를 확보하기 위해 지난 2003년부터 매년 여름 '순천명품 월등복숭아 체험행사'를 개최해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감염 예방을 위해 취소됐다.

월등복숭아 농가 방문 [사진=순천시의회] 2021.08.03 ojg2340@newspim.com

이날 현장방문을 통해 드라이브스루 특판전까지 취소되면서 복숭아 판매와 홍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의견을 청취했다.

영농조합법인 관계자들은 최근 인건비와 농기계 및 원자재 비용 등의 상승으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토로하고 영농조합법인에 대한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유희성 농업기술센터소장은 "농촌경제 활성화를 위한 실질적인 지원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답했다.

남정옥 위원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집행부와 협의를 통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밝혔다.

ojg2340@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