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가전

카카오메이커스, 삼성전자 '오디세이 Neo G9' 국내 최초 공개

오후 5시 선공개, 게이밍 공간 연출 기대
올해 신규 주문 중 선공개 제품 비율 50%

  • 기사입력 : 2021년07월29일 09:35
  • 최종수정 : 2021년07월29일 09:3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정수 기자 = 카카오메이커스는 오늘 오후 5시부터 국내 최초로 삼성전자의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Neo G9'을 선공개한다고 29일 밝혔다.

오디세이 Neo G9은 화면 밝기를 4096단계까지 제어 가능한 '퀀텀 매트릭스' 기술 및 2048개 로컬 디밍존 등 최고의 화질 기술을 탑재했다. 특히 Neo QLED(퀀텀닷 디스플레이) TV와 동일하게 기존 LED(발광다이오드) 대비 40분의 1(높이 기준) 크기로 작아진 '퀀텀 미니 LED'를 광원으로 적용해 현존 최고 사양이다.

[사진 제공 = 카카오]

오디세이 Neo G9은 GTG(밝은 회색에서 어두운 회색으로 넘어가는 시간을 측정하는 방식) 기준 1ms의 빠른 응답속도와 240Hz의 높은 주사율로 잔상과 끊김 없는 화면을 구현한다.  또 AMD 프리싱크 프리미엄 프로(FreeSync Premium Pro)와 지싱크 컴패터블(G-Sync Compatible)을 지원해 고사양 게임을 할 때 PC와 모니터 간 통신 문제로 화면이 끊기는 티어링(Tearing) 현상을 줄여준다.

듀얼 QHD(5120 X 1440) 해상도로 광활한 게이밍 시야를 제공하고 화면의 색상을 자동으로 인식해 제품 전·후면 라이팅과 색상을 맞춰주는 '코어싱크(CoreSync)' 기능을 적용해 개성 넘치는 게이밍 공간을 연출할 수 있어 많은 게이머들의 관심을 사로잡을 것으로 보인다.

카카오메이커스는 올해 진행된 신규 주문 중 선공개 제품 비율이 50%에 달하며 다양한 브랜드들의 신상품 마케팅 플레이스로 평가 받는다. 주문 예약 방식으로 사전 주문 고객 수요를 미리 파악해 볼 수 있어 제품 실패율을 줄일 수 있어서다.

카카오메이커스 담당자는 "세계적인 브랜드 삼성전자의 신제품 게이밍 모니터를 메이커스를 통해 국내 최초 공개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대형 브랜드들의 신제품을 가장 먼저 주문할 수 있는 '신상 마케팅 플레이스'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freshwater@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