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정치 > 국회·정당

[여론조사] '이준석 현상' 확산…與 대권주자 유일한 '97세대' 박용진, 3위

이재명 28.9% 1위, 이낙연 11.5% 2위
35.4%는 '지지 후보 없다'...'새 인물' 갈증도 여전

  • 기사입력 : 2021년06월09일 15:39
  • 최종수정 : 2021년06월09일 15: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의 대권주자 가운데 유일한 97세대(70년대생·90년대 학번)인 박용진 의원이 이재명 경기지사, 이낙연 전 대표에 이어 3위에 올랐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여론조사업체 한길리서치가 쿠키뉴스의 의뢰를 받아 지난 5∼7일 전국 성인 1001명을 대상으로 '민주당 차기 대권 주자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박 의원은 5.3%의 지지를 받아 3위를 기록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대선 출마를 선언한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이 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대선공약인 모병제 관련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1.06.03 kilroy023@newspim.com

이 지사는 28.9%로 1위를 차지했고 이 전 대표는 11.5%를 받아 2위를 기록했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와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은 각각 4.6%를 얻어 공동 4위였다.

71년생 박 의원의 선전은 최근 야권에 불고 있는 '이준석 현상'의 영향이 여권에도 영향을 끼친 것으로 해석된다.

다만 '지지후보가 없다'는 응답이 35.4%나 나온 것을 고려하면 대선주자 중 '새 인물'에 대한 국민들의 갈증은 여전히 큰 것으로 풀이된다.

이번 설문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오차범위 ± 3.1%p다. 통계보정은 2021년 4월 말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 기준 성‧연령‧지역별 가중치 부여 방식으로 이뤄졌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mine12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