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금주의 정치권] 여야 서울·부산 후보들, 맞장토론 연일 이어가

박영선·우상호, 22·24·25일 방송토론 예정
나경원·오세훈·오신환·조은희, 22·23·26일 맞붙어

  • 기사입력 : 2021년02월22일 06:03
  • 최종수정 : 2021년02월22일 06: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4·7 서울시장, 부산시장 보궐선거에 출사표를 던진 여야 후보들은 이번주 당 내 후보를 결정짓기 위한 내부 맞장 토론을 연일 이어간다.

코로나19로 외부 유세 활동이 제약을 받는 상황에서 경쟁력을 입증할 가장 좋은 기회인 TV 토론을 통해 자신이 서울·부산시장으로 적합한 후보임을 알릴 기회로 삼는다.

[서울=뉴스핌] 국회사진취재단 =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와 박영선 예비후보가 지난 8일 서울 마포구 복합문화공간 그늘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경선후보와 청년시민 정책간담회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1.02.08 photo@newspim.com

더불어민주당 박영선·우상호 예비후보는 전날 서울시장 후보자 선출 경선대회에 이어 오는 26일부터 진행되는 경선 투표를 앞두고 이번 주 3차례의 토론회에 나선다.

두 후보는 22일 오전 BBS 라디오 '박경수의 아침저널'에서, 오는 24일에는 CBS 라디오 '김종대의 뉴스업'에서 맞붙는다. 오는 25일 오후 10시50분부터는 KBS에서 약 70여분 간 양자토론을 한다.

우위를 점하고 있는 박 후보가 대세를 굳힐지, 아니면 우 후보가 막판 맹추격에 나설지 주목된다. 민주당은 최종 후보를 오는 3월 1일에 결정한다.

오는 26~27일에는 권리당원 온라인 투표가 예정돼 있다. 이어 오는 28일과 내달 1일 권리당원 ARS 투표와 시민 ARS 투표 후 최종 후보를 결정한다.

[서울=뉴스핌] 국회사진취재단 = 국민의힘 서울시장 경선 후보들이 지난 19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2차 맞수토론'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오신환, 오세훈, 나경원, 조은희 후보. 2021.02.19 photo@newspim.com

제1야당인 국민의힘은 당 공천관리위원회가 주관하는 마지막 1대1 토론과 합동토론을 앞두고 있다.

서울시장 후보들은 오는 23일 SBS가 중계하는 3차 맞수토론에 나선다. 1부 오신환 vs 조은희 후보 대결에 이어 2부에서는 나경원 vs 오세훈 후보가 붙는다. 맞수토론에서 각각 2연승을 기록중인 나 후보와 오세훈 후보가 양강 구도를 형성한 가운데, 이날 맞수토론에 관심이 쏠린다.

서울시장 후보들은 오는 26일에는 채널A가 중계하는 4인 합동 토론회에 참석한다. 이어 내달 1일에도 TV조선이 중계하는 마지막 4인 합동 토론회에 나선다.

이밖에 22일에는 당 주관 토론회 외에 MBC 백분토론이 마련한 4인 합동이 예정돼 있다.

국민의힘 부산시장 보궐선거 후보들도 2차례 추가 공개 토론이 예정돼 있다. 22일에는 부산MBC가 중계하는 3차 맞수토론이 있다. 1부에서는 박성훈 vs 이언주 후보가, 2부에서는 박민식 vs 박형준 후보가 맞붙는다.

이후 오는 25일에는 KNN이 중계하는 4인 합동 토론이 예정돼 있다. 국민의힘은 내달 4일 당 최종 후보를 결정한다.

범야권 제3지대에서 단일화 작업에 들어간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와 금태섭 전 의원은 내달 1일 승자를 결정할 예정이다. 이들 중 승자는 내달 4일 이후 국민의힘 후보와 최종 단일화 과정을 거친다. 

kim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