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이건희 별세] 이재현 CJ 회장 "자랑스러운 작은아버지"

  • 기사입력 : 2020년10월25일 17:43
  • 최종수정 : 2020년10월26일 07: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25일 서울 강남구에 마련된 삼성서울병원에 마련된 고(故)이건희 삼성 회장 빈소를 찾았다. 

이재현 회장은 이날 오후 3시40분경 가장 먼저 병원에 도착했다. 부인 김희재 여사 및 자녀 이경후 상무, 이선호 부장 내외도 함께 조문했다. 

[서울=뉴스핌] 백인혁 기자 =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20일 오후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故) 신격호 롯데그룹 명예회장의 빈소에서 조문을 마친 뒤 장례식장을 나서고 있다. 2020.01.20 dlsgur9757@newspim.com

빈소에 머물던 이재현 회장은 5시경 도착한 삼성전자 부회장 등 유족을 만나 위로의 말을 전하는 등 약 1시간30분 가량 머물다 돌아갔다. 

이재현 회장은 취재진과 만나 "국가 경제에 큰 업적을 남기신 위대한 분이다"라며 "가족을 무척 사랑하셨고 큰 집안을 잘 이끌어주신 저에게는 자랑스러운 작은 아버지"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일찍 영면에 드셔 황망하고, 너무 슬프고 안타깝다"며 "하늘나라에서 편히 쉬시길 기도한다"고 전했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