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공기업

[극복! 코로나] 중부발전 노사, 착한소비·안정적 전력공급 힘 모은다

  • 기사입력 : 2020년04월08일 16:45
  • 최종수정 : 2020년04월08일 16: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한국중부발전 노사가 '이겨냅시다, 코로나19'란 슬로건으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확산방지와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힘을 모은다.

중부발전은 충남 보령시 본사 사장실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공동대응과 착한소비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내용으로 하는 노사특별합의서를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합의는 전 세계적 '코로나19' 확산으로 초래된 국가적 위기 극복과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에 대한 노사간 뜻을 모아 추진됐다.

[세종=뉴스핌] 임은석 기자 = 박형구 한국중부발전 사장(가운데)이 8일 충남 보령시 중부발전 본사 사장실에서 노사특별합의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중부발전] 2020.04.08 fedor01@newspim.com

노사 특별합의에 따라 중부발전은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을 위해 노사공동 착한소비 추진 ▲'코로나19' 비상상황 공동 대응을 통한 안정적 전력공급 ▲지역주민, 협력사, 회사로의 감염 및 확산저지를 위한 대응에 동참한다.

중부발전은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한 노사공동TF'를 개최해 지역화폐 구매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사회 아동·노인·복지시설 등에 마스크·손세정제 보급을 통한 '코로나19' 감염·확산 방지, 졸업·입학식 취소에 따라 어려워진 화훼농가 지원을 위한 화훼류 구매 등에 뜻을 모았다.

박형구 중부발전 사장은 "전 국민이 고통받고 있는 시점에서 중부발전 노사가 국가적 위기에 힘을 보태고자 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극복 및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노사가 함께 최선을 다하자"고 말했다.

한편 중부발전은 앞서 지난 2월부터 2000만원 상당의 지역농수산물 구매를 통한 지역 경제 활력 제고, '코로나19' 관련 격리시설이 운영되고 있는 아산과 진천 지역에 위생용품과 생필품 공급을 위해 2000만원을 지원한 바 있다.

이후 지역 주민 대상 국화 계약 재배를 통한 노인 일자리 창출과 충남지역 제품 우선 구매를 통해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계획이다.

fedor01@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