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글로벌 > 일본

[종합] 日정부, 한국 전역 입국 거부...미·중도 포함

  • 기사입력 : 2020년04월01일 19:03
  • 최종수정 : 2020년04월01일 19: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선미 기자 = 일본 정부가 공식 지정한 입국 거부 대상에 한국 전역이 포함됐다.

NHK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1일 코로나19 대책본부 회의에서 한국·중국·미국 등 49개 국가 및 지역 전체를 출입국관리법에 근거한 입국 거부 대상에 추가한다고 발표했다.

일본 출입국관리법에 따른 입국 거부 대상 지역에 2주 이내 체류 이력이 있는 외국인은 일본 입국이 원칙적으로 금지된다.

한국의 경우 대구와 청도 등 일부 지역만 일본 입국 거부 지역으로 지정됐으나, 이날 한국 전 지역으로 대상이 확대된 것이다.

한국을 포함해 일본 정부가 입국 거부 대상으로 지정한 국가 및 지역은 73곳에 달한다. 이는 전 세계의 3분의 1을 넘는 지역이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사진=로이터 뉴스핌]

go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