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최신뉴스 GAM 라씨로
산업 ICT

속보

더보기

배달수요 늘자 네비 사용량도 '쑥쑥'...지난해 티맵 사용량 18배↑

기사입력 : 2021년02월18일 09:47

최종수정 : 2021년02월18일 09:47

배달플랫폼 티맵(Tmap) API 사용량 '역대 최고'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적용 12월엔 '77% 증가'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코로나19 확산에 배달·배송 수요가 늘어나면서 티맵(Tmap) 사용량도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티맵모빌리티는 자사가 배달 애플리케이션에 제공하는 '티맵 경로 API' 추이를 분석한 결과 지난 1년 간 사용량이 1794% 증가했다고 18일 밝혔다.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T맵을 이용하고 있는 모습. [사진=SK텔레콤] 2020.11.25 sjh@newspim.com

티맵모빌리티가 배달 플랫폼에 제공 중인 티맵 API는 실시간교통정보, 도착예정시간(ETA) 등을 반영해 배달라이더들에게 최적의 경로를 안내한다. 배달 시간을 단축해 효율성을 높이고 소비자들은 더 신속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세부적인 사용량 추이를 살펴보면 지난해 1~4월 월평균 20% 수준 증가했던 사용량은 5월 이후부터 크게 뛰기 시작해 7월과 8월 각각 53%, 50% 증가했다. 특히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가 적용된 지난해 12월엔 밤 9시 이후 배달 및 포장영업만 가능해지면서 전월 대비 77% 증가율을 기록했다.

경로 안내 뿐 아니라 현재 위치에 기반한 지역정보(POI), 주소 검색 기능 사용량도 12월 35%, 연간으로는 88% 증가했다. 지난해 온라인 배달음식 거래액이 전년대비 78.6% 늘어나는 등 언텍트 소비가 활성화되는 상황에서 티맵이 배달라이더들에게는 안전과 효율을, 배달주문 소비자들에게는 신속함을 제공하는 등 따뜻한 '안내자'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는 평가다.

이종갑 티맵모빌리티㈜ 티맵라이프그룹(T map life group) 그룹장은 "지난해 여름 장마와 코로나 사태가 겹치면서 비대면 시대가 가속화되고 배달서비스 시장 상황이 크게 변하고 있다"며 "티맵은 앞으로도 소비자들이 더욱 편안한 소비를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anana@newspim.com

[뉴스핌 베스트 기사]

사진
[단독] 가상거래소 코인 90% 거래 금지? 금융위 '증권형코인' 규제 추진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 = 금융위원회가 코인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이중 증권형 코인(STO)을 자본시장법으로 규제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럴 경우 증권형 코인을 기존 가상자산거래소에서 취급할 수 없게 돼 가상자산거래소들이 존폐 위기에 처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27일 금융당국과 정치권에 따르면 금융위 자본시장과는 코인의 증권성 여부를 검증할 수 있는 가이드라인을 마련중이다.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과제이기도 한 만큼, 금융당국에서 증권형 코인에 대한 규율방안 마련에 속도를 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윤 정부는 국정과제로 가상자산을 '증권형'과 '비증권형'으로 나눠 규제 체계를 마련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2022-06-28 06:00
사진
삼성전자 3나노 공정 '카운트다운'...곧 수율·고객사 발표할 듯 [서울=뉴스핌] 이지민 기자 = 삼성전자가 빠르면 이번 주 내로 차세대 게이트올어라운드(GAA) 기반 3나노미터(㎚=10억분의 1m, 이하 3나노) 공정 양산을 공식 발표할 것으로 보인다. 업계에선 삼성전자가 80~90% 이상의 높은 수율과 고객사를 확보해야 3나노 전쟁의 승자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2022-06-28 09:21
Top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