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중국 > 문화

붉게 물든 대련 가게, 소띠해 설날 '운수대길' 기원하는 여심

  • 기사입력 : 2021년02월14일 13:43
  • 최종수정 : 2021년02월14일 13: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뉴스핌 베이징 = 최헌규 특파원] 중국 베이징의 한 주민이 2021년 설을 맞아 대련과 홍등 새해 소품을 판매하는 상점애서 운수대길과 만복을 상징하는 붉은 색 장식물과 출입문에 붙일 대련을 고르고 있다. 2021.02.14 chk@newspim.com

베이징= 최헌규 특파원 chk@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