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NHN 이커머스, 아시아지역 연거래액 첫 3조 돌파

"클라우드 적용·신규상품 발굴...이커머스 성장세 유지할 것"

  • 기사입력 : 2020년12월29일 13:40
  • 최종수정 : 2020년12월29일 13:4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NHN의 커머스 자회사인 NHN고도는 올해 아시아지역 이커머스 사업 연간 누적 거래액이 전년 대비 약 50% 성장한 3조원을 돌파했다고 29일 밝혔다.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각 2000억원, 100억원에 육박해 두자리수 성장을 이어갔다.

NHN고도 로고. [제공=NHN고도]

올해 NHN의 이커머스 사업을 견인한 최대 요인은 코로나19로 인한 전세계적 온라인 쇼핑 시장의 급성장이다.

이윤식 NHN고도 대표는 "' 2021년에도 이커머스의 성장세가 계속 유지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한국에서는 증가하는 이벤트 트래픽의 원활한 대응을 위해 클라우드 인프라 도입의 속도를 높일 예정이고, 중국에서는 라이브커머스 활용도를 높이고 새롭게 떠오르는 신규상품을 발굴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