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 산업 > 제약·바이오

[중기·스타트업대상] EDGC "유전체 분석 기술력으로 건강한 삶의 가치 전달하겠다"

  • 기사입력 : 2019년06월19일 10:52
  • 최종수정 : 2019년06월19일 15:0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EDGC는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주목받는 회사가 될 것입니다. 앞으로 건강한 삶에 대한 가치를 알리는 기업이 되겠습니다. "

뉴스핌이 19일 주최한 '제1회 대한민국 중소기업·스타트업 대상'에서 이원다이애그노믹스(EONE-DIAGNOMICS, 이하 EDGC)가 중소기업부문 중소기업중앙회장상(금상)을 수상했다. EDGC는 유전자 정보를 분석하는 기술을 인정받았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 그랜드홀에서 열린 '제1회 대한민국 중소기업ㆍ스타트업 대상'에서 민병복 뉴스핌 대표이사, 홍일표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 권기홍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 김학도 중소벤처기업부 차관과 수상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의 유망 중소기업, 벤처, 스타트업 발굴의 새 지평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를 한 몸에 모으고 있는 '대한민국 중소기업ㆍ스타트업 대상'은 중소기업벤처부를 비롯한 7개 기관이 후원하는 국내 최대 중소기업ㆍ스타트업 발굴 행사다. 2019.06.19 mironj19@newspim.com

EDGC는 2013년 한국 이원의료제댄과 미국 다이애그노믹스가 설립한 한미합작법인이다. 차세대염기서열분석(NGS) 방식으로 유전자 정보를 분석해 암을 비롯한 여러 질환을 진단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NGS는 전체 유전자 정보를 빠르게 읽어내는 분석 방법이다. NGS는 유전체 분석에 필요한 시간을 기존 15년에서 3년으로, 비용은 30억달러에서 1000달러로 줄였다.

EDGC는 NGS를 기반으로 유전체 분석을 통해 출산부터 생애 주기 전체에 걸친 질병진단 및 예측·예방 서비스를 구축하고 있다.

EDGC는 병원을 대상으로 태아 기형아를 선별하는 산전 유전자검사 '나이스', 신생아 이상 질환 선별검사 '베베진', 유전성 유방암 예측 검사 '비알케어' 서비스 등을 구축하고 있다.

또, 개인별 유전 정보에 맞게 건강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돕겠다는 기업 목표에 맞게, 소비자 개인 맞춤형 특화 서비스도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개인의 유전적인 위험과 현재상태를 함께 분석해 맞춤 관리를 제공하는 '마이젠플랜', 안과질환 검사 '마이아이진', 탈모·피부·혈압 등 12개 항목 검사 '진투미'도 있다. 30여개 질환 유무를 확인할 수 있는 '진투미플러스'(Gene2mePlus)도 있다.

EDGC의 기술력이 시장 내에서 경쟁력을 가졌다고 입증하는 것은 매출액이다. EDGC의 매출액은 2016년 14억원, 2017년 32억원, 지난해에는 210억으로 2년새 16배 이상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EDGC의 빠른 성장은 해외에서도 주목받고 있다. EDGC는 미국 대형 소프트웨어 개발업체 마이크로소프트, 미국 유전체 분석장비업체 일루미나(illumina), 미국 암 유전체 분석업체 파운데이션메디슨(Foundation Medicine) 등 전 세계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업체와 파트너십을 맺고 비즈니스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다.

이민섭 EDGC 대표는 "EDGC는 금상 수상에 무한한 영광을 느낀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이 대표는 이어 "EDGC는 개인 유전체 데이터 기반 맞춤 진단 검사 서비스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서 더욱 주목받는 회사가 될 것"이라며 "건강한 삶의 가치를 전달하겠다"고 덧붙였다.

 

 

allze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