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회·정당

[오늘의 정치뉴스] 11월 10일(수) 조간 리뷰

윤석열, 광주행...5·18민주묘지 참배
'전두환 옹호·개사과' 후폭풍 수습될까

  • 기사입력 : 2021년11월10일 08:00
  • 최종수정 : 2021년11월10일 08: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승현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이날 호남행 차에 몸을 싣습니다. 광주를 방문하기 위함입니다.

윤 후보의 이번 광주 방문은 단순한 대선 후보의 유세 일정이 아닙니다. 사죄의 의미가 있습니다. 윤 후보는 경선 과정에서 부산 한 당협위원회 간담회에서 전두환씨를 옹호하는 취지의 발언을 했습니다.

"12·12 쿠데타의 주범이고 5·18 민주화운동을 야기 시킨 과오가 있지만, 정치만큼은 전두환씨가 잘했다는 분들이 많다. 호남 분들도 그런다"라는 맥락의 말을 했습니다.

5·18 민주화운동은 우리 현대사의 큰 상처입니다. 특히 전씨의 민주정의당 계보를 잇고 있는 국민의힘에게는 영원한 원죄죠. 논란은 전씨 옹호 발언에서 끝나지 않았습니다.

논란 초기 유감 표명조차 거부하던 윤 후보는 여론이 날로 악화하자, 결국 '유감'을 표명했습니다. 잘못을 인정하지 않느냐는 거센 비판이 이어지자 추가로 글을 올려 '송구하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그날 밤 반려견 '토리'의 인스타그램에 토리에게 사과를 주는 사진을 올리는 '대형 사고'가 벌어졌습니다. "사과는 개한테나 주겠다"는 국민 우롱 메시지로 해석되기 시작하면서 사태는 걷잡을 수 없어졌습니다.

위 논란이 이날 윤 후보가 국민의힘 대선 후보 지방 첫 일정으로 광주를 가는 이유입니다.

윤 후보는 이날 오후 2시 전남 화순군에 있는 고(故)홍남순 변호사 생가를 방문하고 유족과 차담회를 갖습니다. 오후 3시에는 광주 서구 5·18자유공원을 방문하고, 오후 4시에는 북구 국립 5·18민주묘지를 참배합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지난 9일 서울 강북구 국립4.19민주묘지에서 이기택 전 민주당 총재 묘소를 참배하고 있다. 2021.11.09 kilroy023@newspim.com

<주요 헤드라인 뉴스>

[여론조사]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 윤석열 46.1% vs 이재명 31.1% / 뉴스핌
차기 대선후보 적합도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에 15.0%p 격차로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코리아정보리서치가 뉴스핌 의뢰로 지난 6~7일 차기 대선후보 선호도를 물은 결과, 윤 후보 지지율은 46.1%로 윤 후보(31.1%)를 오차범위 밖에서 앞섰다.

[심층분석] 윤석열, 경선 후보 지지율 대부분 흡수...남은 7.8%p 포용이 과제 / 뉴스핌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에서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와 15%p 격차를 보이며 1위에 올랐다. 여론조사 전문기관 코리아정보리서치가 뉴스핌 의뢰로 지난 6~7일 이틀 간 전국의 만 18세 이상 성인 남녀 1012명을 대상으로 '여야 대선 후보 지지도'를 조사한 결과, 윤석열 41.6%, 이재명 31.1%로 나타났다.

민주당 "전 국민 방역지원금, 내년 1월 지급"…윤석열 "돈 뿌리기, 세금깡" / 경향신문
더불어민주당이 전 국민 대상 6차 재난지원금(위드 코로나 방역지원금) 지급을 추진하기로 했다. 내년도 예산안에 재원을 마련해 내년 1월 지급하겠다는 방침이다. 1인당 지급액은 20만~25만원으로 예상된다.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가 요구한 사안인 만큼 이번 정기국회에서 성과를 내겠다는 취지로 풀이된다.

'재난지원금'을 '방역지원금'으로 바꿔 주겠다는 與 / 조선일보
더불어민주당은 9일 이재명 대선 후보가 주장한 '전 국민 추가 재난지원금'을 내년 1월에 지급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다. 지원금 이름을 '방역지원금'으로 바꿔 기존 방역 사업 예산을 일부 활용하고, 올해 걷을 세금을 내년에 걷는 것으로 미뤄 재원을 마련하겠다는 것이다. 야당은 "예산 분식" "세금 깡"이라며 반대했다.

윤석열, 4·19기념탑 찾아 "자유민주주의 확립"…오늘 광주행 / 중앙일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후보가 9일 4·19 학생혁명기념탑을 찾아 자유민주주의 수호 의지를 다졌다. 윤 후보는 10일엔 광주 5·18 민주묘지도 참배할 계획이다. 윤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 강북구 수유동에 위치한 4·19 민주묘지를 찾아 참배했다. 방명록엔 "4·19 혁명 정신을 늘 잊지 않고 자유민주주의를 확립하겠다"고 적었다.

여야, 곽상도 의원직 사직안 내일 본회의 처리 합의 / 중앙일보
아들이 화천대유로부터 50억원의 퇴직금을 받은 사실이 알려져 국민의힘을 탈당한 뒤 국회의원직 사퇴를 선언한 곽상도(사진) 무소속 의원의 사직안이 오는 11일 국회 본회의에서 처리될 예정이다.

與 "1월 전국민 재난금…올해 걷을 초과세수 내년 넘겨 재원 마련" / 동아일보

더불어민주당이 이재명 대선 후보가 주장해 온 전 국민 재난지원금을 내년도 예산안에 반영해 빠르면 내년 1월부터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내년 3·9 대선 전 지급을 공식화한 것. 민주당은 "초과 세수를 국민에게 환원하는 것"이라고 했지만 야당은 "노골적인 매표(買票) 전략"이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李 고구마 전략, 尹 말 다듬기… 정제된 언어로 '비호감 탈출' / 서울신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본격적인 대선 레이스에 돌입하며 달라진 면모를 보이고 있다. '사이다' 같은 발언이 강점이었던 이 후보는 즉흥적인 현장 발언을 자제하고 정제된 메시지 중심의 '고구마 전략'으로 나섰다. 정치 입문 후 '1일 1실언'을 수습하느라 진을 뺐던 윤 후보도 메시지 전략을 달리하고 있다.

이재명 "남편으로 아내 곁에"... 일정 접고 김혜경씨 간호 / 한국일보
배우자 김혜경씨가 다치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가 9일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 종일 자택에 머물며 김씨를 돌봤다. 민주당은 김씨가 낙상사고로 경기도의 한 병원에 입원했다고 공개했다. 김씨를 보좌하는 이해식 민주당 선대위 배우자실장은 "8일 점심쯤부터 컨디션이 나빠졌고, 9일 새벽 1시쯤 의식을 잃고 쓰러지면서 열상을 입었다"면서 "응급실에서 밤새 치료를 받았다"고 전했다.

靑, 전국민재난지원금 당정갈등에 "의견조율해 결정 바란다"/뉴스핌
청와대는 전국민 재난지원금 지급을 놓고 당정이 갈등을 빚고 있는 것과 관련, "당정이 의견을 조율하면서 현명한 결론을 도출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9일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전국민재난지원금 지급에 대한 청와대 입장을 묻자 이같이 답했다.

文 "요소수 지나친 불안감 갖지말길… 수입 대체선 발굴 최선"/동아일보
문재인 대통령이 9일 요소수 품귀 우려에 대해 "정부가 수입 지체를 조기에 해결하는 노력과 함께 수입 대체선의 발굴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국민들께서는 지나친 불안감을 갖지 마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내주 바이든-시진핑 화상 정상회담…날짜는 협의중"(종합)/연합뉴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다음주 화상 정상회담을 열 예정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통신은 사안을 잘 아는 인사들을 인용, 이렇게 전하면서 정확한 날짜에 대해선 아직 협의가 계속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文대통령, 12일 APEC 정상회의 화상 참석…공급망 논의할 듯/국민일보
문재인 대통령은 오는 12일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화상으로 참석해 각국 정상들과 글로벌 공급망 유지 방안 등을 논의한다. 문 대통령은 지난달 31일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공급망 관련 글로벌 정상회의' 이후 약 2주 만에 공급망을 의제로 한 다자 외교 무대에 참여하게 됐다.

kim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