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 > 문화일반

다가온 '공연 대목', 은지원·엑소·미스트롯까지 직접 만난다

  • 기사입력 : 2019년07월10일 16:07
  • 최종수정 : 2019년07월10일 16:0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중·고등학생부터 대학생들까지 여름방학을 맞는 7-8월, 대목을 맞아 내로라 하는 가수들이 단독 공연으로 찾아온다. 워너원 출신 하성운부터 엑소, 젝스키스 은지원, '미스트롯' 출연자들의 콘서트까지 장르도 다양하다.

◆ 하성운부터 은지원, 엑소까지…초대형 가수들로 붐비는 공연장

7-8월은 대형 가수들의 단독콘서트가 일제히 몰리는 시기다. 학생들의 방학, 직장인들의 여름 휴가와 맞물려 공연계에서는 연말과 함께 연간 대목 시즌으로 불린다. 올해에도 예외는 없다. 그리고 그 스타트를 가수, 뮤지컬 배우로 활발히 활동 중인 박효신이 끊었다.

[사진=글러브엔터테인먼트]

박효신은 지난 6월 29일부터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무려 3주간 6회에 걸쳐 데뷔 20주년 기념 콘서트 ‘박효신 라이브 2019 러버스 : 웨얼 이즈 유어 러브(PARK HYO SHIN LIVE 2019 LOVERS ; Where is your love?)'로 팬들과 만나고 있다. 20년간 쌓여온 박효신의 명곡을 총망라한 무대로 예매 때부터 팬들의 치열한 티켓 전쟁이 벌어졌다.

워너원 출신 하성운은 오는 26일부터 27일까지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첫 단독콘서트를 연다. 올 초 워너원 활동이 마무리되고 올림픽공원 핸드볼경기장에서 팬미팅을 열었던 그는 이번 콘서트 'Dive in Color'로 공연 규모도 확장했다. 두 차례에 걸친 솔로 활동을 거쳐온 만큼 알찬 무대를 선보이는 한편, 솔로로도 건재한 인기를 재확인할 전망이다.

젝스키스 멤버 은지원도 비슷한 시기 솔로 공연으로 오랜 팬들과 만난다. 27일부터 28일 양일에 걸쳐 경희대학교 평화의전당에서 ‘EUN JIWON 2019 CONCERT [ON FIRE]’를 개최하는 그는 젝스키스 재결합 이후 최초로 단독 공연을 선보이게 됐다. 지난 6월 발매된 솔로 신곡 '불나방'의 영문명에서 공연 타이틀이 나온 만큼, 그간 은지원이 발표한 다양한 곡들을 무대에서 만날 수 있을 전망이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초대형 한류 아이돌 엑소도 7월에 대규모 공연으로 국내팬을 만난다. 이들은 오는 19~21일, 26~28일 6일간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다섯 번째 콘서트 '엑소 플래닛 #5-익스플로레이션-'(EXO PLANET #5-EXplOration-)을 개최하고 역대급 무대를 예고했다. 현재 시우민, 디오가 군복무 중이고 중국인 멤버 레이가 빠진 6인조 엑소의 무대를 만날 수 있다. 공연에 앞서 디오, 백현의 솔로곡, 세훈과 찬열 유닛이 신곡을 발매하며 뜨거운 분위기를 예열했다.

◆ 미스트롯, 잔나비, 박정현, 윤하…'전세대 타깃' 장르 공연도

대형 가수들의 화려한 공연과 더불어, 박정현, 잔나비, 윤하 등 감성 뮤지션들의 공연도 풍성하게 준비되고 있다. 잔나비는 오는 13일과 14일 양일간 서울 용산구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현대카드 Curated 57 잔나비 콘서트 'Fools on the Hill'을 개최한다. 최근 여러 악재를 맞았던 이들은 이번 무대에서 '주저하는 연인들을 위해', 'She', '뜨거운 여름밤은 가고 남은 건 볼품없지만' 등 대표곡들을 선보이며 팬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밴드 잔나비 [사진=페포니뮤직]

약 1년 반 만에 신곡으로 돌아온 가수 윤하도 2019 소극장 콘서트 ‘潤夏(윤하) : 빛나는 여름’을 개최한다. 오는 26일부터 8월 4일까지 총 6회에 걸쳐 동덕여대 100주년기념관 대강당에서 열리는 이 공연에서 그는 지난 2일 발매한 ‘스테이블 마인드셋(STABLE MINDSET)’의 신곡을 다수 선보일 계획이다. 윤하만의 감성을 사랑하는 팬들이라면 그의 음악과 함께 편안한 여름밤을 즐길 수 있다.

믿고 듣는 가수 박정현도 뜨거운 여름밤을 식혀줄 음악으로 찾아온다. 그는 오는 8월 2∼4일과 뒤이어 9∼11일까지 약 2주간 6일에 걸쳐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단독 콘서트 ‘만나러 가는 길’을 준비했다. 그간 특색 있는 무대 연출과 화려한 스케일, 압도적 가창력을 과시해온 박정현은 이번 공연을 통해 공감과 소통을 중심으로, 관객들과 호흡하는 새로운 콘셉트의 공연으로 꾸릴 예정이다.

[서울=뉴스핌] 윤창빈 기자 = TV조선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 출신 김나희(왼쪽부터),송가인,정미애,정다경,홍자가 15일 오후 서울 강남구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라운드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05.15 pangbin@newspim.com

전국을 트롯 열풍으로 이끈 '미스트롯' 12인의 앙코르 콘서트도 서울에서 열린다. 오는 8월 18일 앙코르 공연을 확정지은 이들은 지난 5월 서울을 출발한 지 3개월 만에 다시 서울에서 피날레를 장식하게 됐다. 앞서 쇄도하는 공연 요청에 광주와 안양, 목포 등 추가 공연을 진행한 이들은 인천과 고양, 광주, 전주, 천안, 대구 등 전국구에서 제2의 트롯 열풍을 불러일으키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jyyang@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