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통신

이통3사, 아이폰12 '짠물' 공시지원금 예고...月13만원 요금써도 최대 24만원

가장 낮은 SKT 지원금, 6만5천원~13만8천원 사이
KT, 月13만원에 24만원...LG U+은 22만9천원

  • 기사입력 : 2020년10월23일 09:31
  • 최종수정 : 2020년10월26일 14:57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아이폰12 사전예약 첫 날 이통3사가 아이폰12에 대한 짠물 공시지원금을 예고했다. 5세대(5G) 이동통신 요금제의 최고 요금제인 월 13만원의 요금제를 써도 최대 지원되는 공시지원금은 24만원에 불과하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이통3사가 발표한 아이폰12에 대한 예고 공시지원금은 6만5000원에서 24만원 사이다. 예고 공시지원금은 30일 아이폰12 개통일에 변경될 수 있다.

 

특히 SK텔레콤은 이통3사 중 아이폰12에 대한 공시지원금 규모를 가장 낮게 책정했다. 월 5만5000원 슬림 요금제에 대한 공시지원금은 6만5000원에 불과하고, 월 7만5000원 스탠다드 요금제는 8만6000원, 월 8만9000원 프라임 요금제는 11만원, 월 12만5000원 플래티넘 요금제는 13만8000원이다.

KT는 아이폰12에 대한 요금제를 10만원에서 24만원 사이로 책정했다. 월 5만5000원 슬림 요금제에 대한 공시지원금은 10만원, 월 6만9000원 심플 요금제 12만7000원, 월 8만원 슈퍼플랜 베이직 요금제 14만7000원, 월 9만원 슈퍼플랜베이직 초이스 요금제 15만원, 월 13만원 슈퍼플랜 프리미엄 초이스 요금제 24만원이다.

LG유플러스 역시 KT와 비슷한 수준으로 아이폰12에 대한 공시지원금을 책정했다. 월 5만5000원 요금제에 대한 공시지원금은 10만1000원, 월 7만5000원 요금제 13만5000원, 월 8만5000원 요금제 15만2000원, 월 9만5000원 요금제 16만9000원, 월 13만원 요금제 22만9000원이다.

아이폰 12 출고가는 ▲아이폰12 64GB모델 107만8000원 ▲아이폰12 128GB모델 115만5000원 ▲아이폰12 256GB모델 128만7000원 ▲아이폰12 프로 128GB모델 134만2000원 ▲아이폰12 프로 256GB모델 147만4000원 ▲아이폰12 프로 512GB모델 173만8000원이다.

 

abc12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