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피플 > 인터뷰

[인터뷰] 배준형 다우코리아 대표 "바이오 살균기, 생활방역 수혜"

플라즈마 공기 살균기 개발…소방서‧병원 탈취‧소독‧청정
코로나19 방역으로 대형 베이커리, 사무실 등 수요 증가
지자체‧도서관 대상 렌털, 영국‧필리핀 등 해외 수출 늘어

  • 기사입력 : 2020년05월25일 15:20
  • 최종수정 : 2020년05월25일 15:2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2015년 메르스 사태와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건으로 구급기관과 병원 등에서는 바이러스, 박테리아 멸균에 적절한 살균소독기가 절실하게 됐다. 다우코리아는 고밀도의 플라즈마 기술을 활용한 플라즈마 살균소독기를 개발한 업체로, 2015년 소방서 구급 차량용 플라즈마 바이오 살균기 개발해 공급하기 시작했다.

배준형 다우코리아 대표는 "처음에는 소방서의 119구급차를 소독하고, 구급대원을 보호하기 위해서 보급했다"며 "국내 유일한 플라즈마 바이오 연구센터가 있는 광운대 플라즈마바이오 과학연구센터와 1년 6개월 공동으로 연구해 개발하게 됐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배준형 다우코리아 대표가 경기도 화성시 기안길 다우코리아 본사에서 자사가 개발한 플라즈마 공기 살균기와 제품의 조달청 우수제품정증서를 보여주고 있다. 2020.05.25 justice@newspim.com

다우코리아의 플라즈마 살균소독기는 2016년도 '플라즈마를 이용한 차량 또는 실내 살균기'로 특허등록 됐으며, 조달청 우수 제품으로 선정돼 나라장터에서 판매하고 있다.

2017년에는 플라즈마 살균소독기를 캐비넷 타입의 '플라즈마 바이오 살균소독기'로 개발해 출시하게 됐다. 배준형 대표는 "플라즈마 바이오 살균소독기는 2가지가 있는데, 문 2개 타입은 소방관 의류나 도구, 각종 의료용품을 살균하는데, 소방서의 심폐소생술 테스트용 마네킹까지 살균한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문 1개 타입은 소방관의 헬멧과 들것, 방독면, 장갑, 신발 등을 살균하는데, 플라즈마 바이오 살균소독기는 2가지 모두 살균뿐만 아니라 탈취와 건조까지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지난해 9월에는 플라즈마 바이오 살균소독기를 스탠드형으로 개발해 공급하기 시작했다. 스탠드형은 요양원과 병원 등이 주요 보급처다.

배준형 대표는 " 요양원이나 병원 등 취약한 사람들이 오래 누워있는 곳이다 보니 냄새가 많이 나서 탈취와 소독뿐만 아니라 청정 기능도 넣자는 건의가 나왔다"며 "탈취와 청정은 기본으로 하고 모기 퇴치 기능까지 넣었다"고 언급했다.

스탠드형 살균소독기는 병원이나 수술실뿐만 아니라 대형 베이커리나 사무실 등에서도 요청이 늘고 있다고 한다. 배 대표는 "코로나19로 최근에는 보건소 선별진료실과 학교 보건실은 물론, 대형 베이커리와 대형 사무실 등 사람이 머무는 곳과 다중이용시설에서 수요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배준형 다우코리아 대표가 경기도 화성시 기안길 다우코리아 본사에서 오는 7월 출시 예정인 벽걸이형 에어컨 형식의 살균소독기를 소개하고 있다. 2020.05.25 justice@newspim.com

다우코리아는 2개월 후 벽걸이형 에어컨 형식의 살균소독기를 출시할 예정이다. 배준형 대표는 가정이나 병실 등에서 조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모델로, 기존 소방용보다 업그레이드된 것"이라며 "소비자들이 한층 더 높은 것들을 요구하다 보니 책임지고 만들고 있다"고 덧붙였다.

지자체나 도서관 등 다중이용시설에도 살균기가 필요하지만, 한번 구매하는 데 큰 비용 들어 쉽게 접근하지 못하는 만큼, 다우코리아는 자사의 살균소독기를 임대하는 렌털 사업으로도 확대할 계획이다.

배준형 대표는 "정수기나 공기청정기는 대부분 렌털해 사용하는 만큼, 살균기도 진입장벽을 낮추기 위해 렌털 사업으로 확대한다"며 "지난 22일 CS렌탈과 계약을 했는데, CS렌탈에 살균기를 공급하면 CS렌탈이 살균소독기를 소비자에게 임대하는 것으로, 많이 보급할 수 있지 않을까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코로나19로 살균소독기의 해외 수요도 커지고 있다. 다우코리아는 영국 법인 업체와 계약해 미국과 캐나다에 제품을 수출하기로 했으며, 벤처기업협회를 통해 필리핀에 1차 수주했다. 또 중국을 비롯해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코트라)를 통해 페루와 볼리비아 등과도 수출을 논의 중이다.

배준형 대표는 "다중이용시설 쪽으로 생활 방역이 수요가 늘어나는 만큼, 매출 성장 등을 기대하지만, 크게 사업을 확장해 대기업으로 성장하는 것을 구상하는 것은 아니다"면서 "복지시설을 제대로 갖춘 기업을 만드는 것이 꿈"이라고 강조하며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배준형 다우코리아 대표가 경기도 화성시 기안길 다우코리아 본사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20.05.25 justice@newspim.com

justic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