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중기·창업

[김정호의 4차혁명 오딧세이] 전축과 구글 인공지능

  • 기사입력 : 2019년12월09일 08:00
  • 최종수정 : 2019년12월09일 08: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편집자] 4차 산업혁명은 모든 사물과 인간을 연결하여 빅데이터를 모으고, 이를 이용하여 인공지능으로 학습해, 결국 인공지능이 인간을 대체하는 시대를 말한다. 이러한 4차 산업혁명의 물결이 산업뿐만 아니라 경제, 사회, 정치 등 전 분야에 걸쳐서 막대한 변화를 일으키고 있다.

글로벌뉴스통신사 뉴스핌은 '김정호의 4차혁명 오딧세이' 칼럼을 매주 연재하며 4차 산업혁명의 본질과 영향, 그리고 전망을 독자들에게 쉽게 소개하고자 한다.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은 바로 인공지능, 빅데이터, 클라우드 컴퓨팅으로 표현할 수 있으며 그 핵심 부품이 반도체이다. 이들 핵심 기술의 개념과 원리, 응용을 설명하여 일반 독자들이 4차 산업혁명에 대해서 공감하고 이해하며 더 나아가 개인과 기업, 국가의 미래를 계획하는 것을 돕고자 한다.

김정호 카이스트(KAIST) 전기 및 전자공학과 교수는 서울대 전기공학과를 졸업하고 미국 미시건대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AI대학원 겸임교수, IEEE펠로우, 카이스트 ICT석좌교수, 한화 국방 인공지능 융합연구 센터장, 삼성전자 산학협력센터장 등을 겸하고 있다.

전축과 CD 그리고 DVD의 추억

김정호 카이스트 교수

40여년 전 초등학교 때 집에 아래 위로 길다란 모습의 전축에 있었다. 그때는 음악을 듣는 기기를 전축이라고 불렀다. 콘솔 형태의 모습으로 아래 위로 길쭉한 일체형 음향기기였다. 맨 위에 LP 용 턴테이블이 있고, 그 덮개가 있고, 그 아래 앰프가 있었다. 그리고 맨 아래 부분에 스피커가 있었다. 이러한 콘솔형 전축은 요즘은 서울 황학동 풍물 시장 거리에서나 볼 수 있을 것이다.

그 때 LP 판으로는 남인수의 음반이 생각난다. 특이한 것은 그 음반 색깔이 노랑색이었다. 그 시절 대표적인 음향기기 회사는 '독수리표 전축'이었다. 로고가 독수리 모양으로 기억한다. 그 이후 시간이 조금 지나 중학교 즈음 친구 집에서 새로운 음향기기를 볼 수 있었다.

그 전축은 '인켈(INKEL)' 전축으로 그 당시의 대표적인 브랜드였다. 이때 턴테이블과, 앰프가 분리되어 있었고, 스피커가 스테레오로 왼쪽 오른쪽으로 분리되어 있었다. 그리고 음악 테이프 플레이어가 추가되었다. 라디오 방송에서 듣던 음악을 테이프에 녹음하고 재생해서 듣기 시작했다. 아직 여기까지는 영상 화면은 없었다.

1990 년대 자주 듣던 CD 음악, [출처=KAIST]

2000년대 초반 미국 실리콘벨리 쿠퍼니노에 살면서 홈시어터를 장만해서 집에 설치했다. 홈시어터에는 CD 플레이어, DVD 플레이어가 설치되었다. 이제 LP 시대가 가고, 테이프 시대도 저물고 DVD 시대가 막 도래했었다. 그리고 앰프가 분리되어 설치되었다. 5.1 채널 음악이 재생되고, 스피커가 5개까지 설치되었다. 앞 좌우에 2개, 앞에 우퍼 1개, 뒤에 2개의 스피커가 추가로 설치되었다.

그 당시 영화 '메트릭스'를 보면 총알이 뒤에서 앞으로 날아가는 것처럼 입체적인 소리가 들렸다. 영화도 DVD를 볼 때, HDTV를 통해 보거나 빔 프로젝트로도 보았다. 빔 프로젝트로 집 거실 벽에 비추어 큰 화면에서 보고, 팝콘을 사서 같이 가족과 보면, 영화관에 갈 필요가 없었다. 집이 극장이 되었다.

이때 DVD 플레이어와 TV 를 연결하는 연결선으로 HDMI 규격이 등장했다. 기존의 스테레오, RGB 의 복잡한 여러 개의 케이블 대신에 한 개의 디지털 통신 케이블로 DVD 플레이어와 TV 를 연결했다. 바야흐로 가전과 음향기기에 디지털 기술이 적용되기 시작한 것이다. DVD 플레이어와 앰프의 연결도 동축 전기 케이블을 쓰기도 하고 광케이블을 쓰기도 했다. 광통신 기술도 사용된 그 당시의 첨단 기술이다.

이때 실리콘벨리 회사에서 HDMI 송수신 반도체 개발 업무를 수행했었다. 그때 개발한 반도체가 소니 플레이스테이션에 들어갔다. 20년 가까이 지난 지금도 차세대 UHDTV 용 HDMI 기술 개발을 하고 있고, 그 중 일부가 삼성 8K UHDTV 에 채택되었다. 지금은 4차 산업혁명을 맞아 지금은 '디지털' 기술이 선도하는 시대에서 '인공지능'시대로 넘어가고 있다.

이제는 유튜브 시대

요즈음은 음악을 들을 때 유튜브를 통해서 주로 듣는다. 유튜브 화면도 같이 본다. 화질이나 음질이 아직 DVD나 UHDTV 급은 아니지만 유튜브는 여러 가지 장점이 있다. 우선 언제 어디서나 볼 수 있다. 인터넷만 연결되는 장소면 집이든, 사무실이든, 카페든, 도서관이든 장소에 구속 받지 않는다. 다만 헤드폰만 있으면 된다. 요즘은 집에도 사무실에도 헤드폰이 각각 있다. 본인이 DVD 나 LP 를 소장하지 않아도 다양한 음악을 검색해서 쉽게 들을 수 있다. 거기에 더해 영상을 보면서 음악을 같이 감상할 수 있다. 배경화면도 좋고, 연주 장면도 좋다. 클래식, 팝송, 전통가요, 7080 가요 가리지 않고 찾아서 들을 수 있다. 구글 유튜브는 관련 음악, 혹은 좋아할 만 음악을 추천도 해 준다. 그래서 바야흐로 유튜브 전성시대가 되었다. 모든 음향, 영상 매체를 유튜브가 흡수해 버렸다.

유투브 화면에서 보는 '송창식, 알리, 제이레빗-우리는' 공연 장면, [출처=유투브 갈무리]

최근에 머리를 식히면서 잠시 즐겨 듣고 보았던 유튜브 음악은 다음과 같다.

1) 송창식, 알리,제이레빗-우리는
2) J Rabbit - 하얀손수건 / 웨딩케익
3) 양희은 - 아침이슬 (1971)
4) 자전거 탄 풍경(A bicycle ride) - 너에게 난 나에게 넌
5) Presley - Green Green Grass Of Home (best video)
6) The Animals - House of the Rising Sun (1964)
7) The Beatles - Hey Jude
8) Eagles - Hotel California -1977
9) Bee Gees - Massachusetts (One For All Tour Live In Australia 1989)
10) Abba - Dancing Queen (Official Video)

 

피차이와 구글 인공지능

앞으로 유튜브의 음향과 영상의 화질이 DVD 플레이어와 8K UHDTV 수준으로 발전할 전망이다. 그러면 몰입도와 흡인력이 더욱 높아질 전망이다. 그러려면 인터넷 급속도로 트래픽이 증가한다. 아마 5G 기술이 더욱 필요하고, 컴퓨터 마다 광통신망이 설치된다. 지금보다 메모리가 더 필요하고, GPU 성능도 더욱 증가할 것이다. 그리고 우리는 더욱 유튜브에 종속된다. 잠시도 떨어져 지내기가 어렵게 된다. 이렇게 우리가 유튜브에 종속될수록 개인의 정보는 구글로 흡수된다. 우리가 무슨 음악을, 언제 듣는지, 취향이 무엇인지, 감정상태가 무엇인지 이러한 데이터가 구글에 모인다. 그 데이터들은 구글 인공지능의 학습 도구가 된다. 구글 인공지능은 나보다 나를 더 잘 알게 된다.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CEO), [출처=뉴스핌]

최근 구글의 창업자 래리 페이지가 구글의 모회사인 알파벳의 최고경영자(CEO) 자리에서 물러났다. 그리고 새로 순다르 피차가 뒤를 이어 알파벳의 CEO를 맡게 됐다. 2018년 순다르 피차이 구글 최고경영자(CEO) 미국 MSNBC에서 진행된 라이브 방송에서 "인공지능(AI)은 인류 역사에서 과거 불의 발견, 전기의 발견보다 더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피차이는 그동안 AI에 대해 강경한 비관론으로 일관한 일론 머스크 테슬라 CEO나 물리학자 스티븐 호킹과는 정반대로 낙관론을 쏟아냈다. 피차이는 "AI는 인간이 암을 정복하도록, 세계 기후변화 문제 등에 대처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AI가 인간의 일자리를 뺏을 것이라는 우려에 대해서는 일부 수긍하면서도 받아들일 필요가 있는 숙명과도 같다고 주장했다.

이제 구글 리더쉽이 1세대에서 마침내 2세대로 넘어갔다. 마침내 구글의 인공지능 전략이 더욱 강화되고, 인공지능 기술을 더욱 발전될 전망이다. 유튜브가 구글의 전략 수립과 실행을 도울 전망이다.


김정호 카이스트 전기·전자공학과 교수 joungho@kaist.ac.kr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