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청와대·총리실·감사원

정의용 "北,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폐기되면 ICBM 발사 못해"

하태경 "軍, 이동식 발사대로 가능하다고 하더라"
김유근 "北 능력으로 봐서 이동식 발사대로 안된다"

  • 기사입력 : 2019년11월01일 17:46
  • 최종수정 : 2019년11월01일 17:4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채송무 기자 =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은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이 폐기되면 북한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발사를 할 수 없다고 단언했다.

정 실장은 1일 국회 운영위원회 청와대 국정감사에서 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의 질의에 "자신있게 말한다. 현재 북한 ICBM은 이동식 발사대로 발사하기 어렵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이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운영위원회에서 열린 대통령비서실, 국가안보실, 대통령경호처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19.11.01 kilroy023@newspim.com

하태경 의원은 "군에서는 이동식 발사대로 얼마든지 할 수 있다고 하더라"고 반박했지만,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도 "현재 북한의 능력으로 봐서 ICBM은 이동식 발사대로 발사하기 어렵다고 분석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하 의원은 이날 청와대의 북한에 대한 지나친 믿음을 지적했다.

하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풍계리 핵실험장을 북한이 폐기했다. 이제 두 번 다시 핵실험 할 수 없게 됐다'고 말했다"며 "하지만 합참의장은 갱도 복구가 금방 가능하다고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정 실장은 "풍계리 핵실험장과 동창리 미사일 발사장 폐기는 김정은 위원장이 문 대통령에게 분명히 약속했다. 지킬 것이라고 본다"고 역설했다.

그러자 하 의원은 "그렇다면 핵실험할 의지가 없다고 했어야 했다"고 비판했다.

dedanh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