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분양

LH, 검단신도시 상업용지 18필지 낙찰 마감

평균 낙찰률 160%·최고 낙찰률 222%
유찰 필지 이달 18일 재입찰 예정

  • 기사입력 : 2019년06월05일 15:45
  • 최종수정 : 2019년06월05일 15: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 3일 진행된 인천 검단신도시 내 일반상업용지 19필지 입찰결과 18필지가 낙찰됐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상업용지는 일반 실수요자를 대상으로 공급했다. 공급예정 금액은 3.3㎡당 평균 1313만원이었다.

검단신도시 위치도 [자료=LH]

평균 낙찰률은 160%로 집계됐다. 필지 가운데 가장 높은 낙찰률을 기록한 곳은 C6-3-4블록으로 222.2%를 기록했다. 이 구역의 공급예정가는 35억4280만원, 낙찰금액은 78억7300만원이다.

다만 C5-1-2블록은 응찰자가 없어 유찰됐다. 공급예정가는 99억4500만원으로 세 번째로 비싼 곳이다. LH는 오는 18일 유찰된 필지에 대한 입찰 재공고를 낼 예정이다.

이번에 공급한 상업용지를 비롯해 검단신도시에 조성되는 토지 관련 자세한 내용은 LH 인천지역본부 검단사업단으로 문의하면 된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