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정책

LH '채용형 ALC건설기능인 양성'을 위한 협약체결

교육·현장실습·취업연계 등 전방위적 지원으로 연간 350명 인력육성

  • 기사입력 : 2019년06월02일 11:00
  • 최종수정 : 2019년06월02일 11: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달 31일 경기도 분당구 소재 LH 경기지역본부에서 한국ALC협회, 건설기술교육원, 그린직업전문학교와 ‘채용형 ALC 건설기능인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김한섭 LH 공공주택본부장(앞줄 왼쪽 네번째), 한창환 건설기술교육원 본부장(앞줄 왼쪽 다섯번째), 장기창 한국ALC협회 협회장(앞줄 왼쪽 세번째), 최종락 그린직업전문학교 학교장(앞줄 오른쪽 두 번째) 등 관계자들이 협약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H]

이번 협약은 청년 건설기능인을 체계적으로 양성하고 일자리창출과 연계하여 사회적가치를 실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ALC 공법은 블록형태로 칸막이 벽체를 구성하는 친환경 공법이다. 기존 조적공법에 비하면 저‧중 숙련도가 요구되는 만큼 물량증가 및 관련 일자리 수요가 확대돼서 연간 약 1000명 이상의 기능인력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처럼 늘어나는 시장수요에 대응해 '일자리에 맞춘 건설기능인 양성 프로그램'을 추진한다. 협약에 따라 직업훈련기관은 교육훈련생 모집과 교육을 담당하고 LH는 현장실습을 지원한다. 또 한국 ALC협회는 취업연계를 주관해 연간 350명 규모의 채용형 건설기능인을 양성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건설부문 최대 발주기관인 LH가 관련업계와 협업해서 청년 건설기능인을 체계적으로 양성하고 일자리를 확산하기 위한 첫 시도다.

김한섭 LH 공공주택본부장은 "LH는 건설현장 일자리 확대로 국내 건설산업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다양한 방안을 시행중"이라며 "이번 협약으로 청년 건설기능인을 체계적으로 육성하겠다"고 말했다.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