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항공

금호산업, 채권단과 아시아나 매각 관련 특별 약정 체결

"조만간 매각 주간사 선정...연내 매매계약 체결"

  • 기사입력 : 2019년04월23일 15:13
  • 최종수정 : 2019년04월23일 15:1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유수진 기자 = 아시아나항공 최대주주인 금호산업이 채권단과 아시아나항공 매각에 대한 특별 약정을 체결했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금호아시아나그룹이 15일 오전 긴급 이사회를 열고 논의 끝에 아시아나항공을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사진은 이날 종로구 금호아시아나 건물의 모습. 2019.04.15 kilroy023@newspim.com

금호산업은 23일 아시아나항공 채권단과 매각에 대한 특별 약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금호산업은 아시아나항공 전체 지분의 33.47%를 갖고 있는 최대주주이자 매각 주체다.

금호산업은 앞으로 아시아나항공 매각 작업에 있어 최대한 진정성을 갖추고, 신속히 매각을 추진해 연말까지는 매매계약 체결을 완료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조만간 매각 주간사 선정을 시작으로 매각을 진행할 예정"이라며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일반적 M&A 절차상의 프로세스를 밟아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uss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