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사건·사고

[고성·속초산불] 이낙연 총리 산불대책 메모 공개돼... 8쪽 분량

정운현 총리실 비서실장 통해 정식 공개... 8쪽 분량
인터넷에서 큰 화재... 호평 자자

  • 기사입력 : 2019년04월07일 10:36
  • 최종수정 : 2019년04월07일 10:39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황선중 기자 = 이낙연 총리의 산불대책 수첩이 공개돼 화제다. 

정운현 국무총리실 비서실장은 6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 총리가 작성한 8장의 수첩 전문을 공개했다.

정 비서실장은 "사진 내용은 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2차 강원도 산불 관계장관회의에서 총리의 모두발언 내용을 담은 것"이라며 "총리실에서 준비한 내용을 총리 자신이 새로 가감, 정리한 것이다"고 설명했다.

정 비서실장은 "평소 총리는 국무회의나 현안조정회의 등의 모두발언을 여러 차례에 걸쳐 직접 다듬어 자신의 목소리를 담는다"며 "관계장관회의 때 말씀하신 내용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총리께 양해를 얻은 것은 아니지만 그 내용을 전부 공개한다"고 했다. 

이낙연 총리의 산불 관련 수첩 메모 [사진=정운현 국무총리실 비서실장 페이스북]

앞서 이낙연 국무총리는 지난 6일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2차 강원도 산불 관계장관회의에서 화재 현장에서 들은 의견과 자신이 생각한 대응 방안 등을 직접 적은 수첩을 보며 모두 발언을 했다. 해당 내용은 인터넷에서 큰 화제가 됐다.

해당 수첩에는 '해야 할 일'이라는 글귀와 함께 '잔불정리·뒷불감시' '이재민 돕기 식사·숙박·의복·의료·학생공부·농업 등 시급한 생업' 등 내용이 담겼다. 또 '강원 산불 하루 만에 불길 잡혀' '산불 규모에 비하면 빠른 진화' '목숨 잃으신 1분 명복‧가족 위로' 등의 내용이 적혀있었다.

정 비서실장은 "(관련 기사에) 독자들 반응도 아주 좋다. '사고' 관련 내용으로는 드물게 나온 호평인 셈"이라고 자평했다. 한 누리꾼은 "총리가 왕년의 기자정신 되살려 차근차근 메모한 정성스런 일처리가 재난 대처에 효과를 본 듯하다"고 했다.

sunj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