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가전

삼성전자, 갤럭시S10 전세계 본격 판매 시작

한국·미국·유럽·동남아 등 70여 개국 출시
이달 말까지 약 130개국으로 확대

  • 기사입력 : 2019년03월08일 09:28
  • 최종수정 : 2019년03월13일 17:5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가 전략 프리미엄 스마트폰 '갤럭시 S10'을 전세계에서 8일 출시한다. 

삼성전자는 지난 1일(현지시간) 말레이시아 겐팅 하이랜즈의 대형 쇼핑몰 스카이 애비뉴에서 미디어, 소비자 등을 대상으로 ‘갤럭시 S10’ 출시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삼성전자]

갤럭시 S10은 한국을 포함해 미국과 캐나다, 인도, 중국, 영국·프랑스 등 유럽 전역, 싱가포르·베트남 등 동남아 전역 전세계 70여 개국에서 우선 판매된다. 삼성전자는 이달 말까지 약 130개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갤럭시 S10'은 진정한 풀 스크린의 경험을 제공하는 '다이내믹 아몰레드 디스플레이', 새로운 카메라 기술, 강화된 인텔리전트 기능, 무선배터리공유 등 최신의 혁신 기술이 탑재된 것이 특징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6일 인도와 인도네시아에서 현지 미디어, 파트너 대상 '갤럭시 S10' 출시 행사를 진행했으며, 오는 9일 베트남에서는 소비자 5만여 명이 참석하는 대규모 출시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한국에서는 S10 출시를 갤럭시 팬들과 함께 축하하는 '갤럭시 팬 파티'를 지난달 28일부터 전국 5개 도시에서 진행하고 있다. 

한편, 지난달 22일부터 시작한 갤럭시S10 예약판매는 미국과 한국, 중국 등에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미국과 한국의 경우에는 일부 모델을 중심으로 인기가 몰리면서 물량 부족 사태까지 발생했다. 또한 삼성전자가 고전하는 중국에서도 갤럭시S10 예약판매가 전작보다 많은 수준으로 이뤄진 것으로 알려졌다.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