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가전

삼성전자, 인도서 ‘갤럭시 S10’ 출시 행사 개최

갤럭시S10·갤럭시S10+·갤럭시S10e 세 모델 출시
인도 노이다 공장 25만㎡로 증설해 생산량 확대

  • 기사입력 : 2019년03월06일 17:00
  • 최종수정 : 2019년03월06일 17:0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삼성전자는 6일(현지시간) 인도 뉴델리에서 ‘갤럭시 S10’ 출시 행사를 개최하고 인도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 공략에 나섰다고 밝혔다. 

인도 뉴델리 ‘갤럭시 S10’ 출시 행사에 참석한 고동진 사장 [사진=삼성전자]

이번 행사는 현지 파트너와 미디어, 인도 전역의 갤럭시 팬을 포함해 약 600여명이 참석했다. 고동진 삼성전자 IM 부문장(사장)은 지난해 갤럭시 노트9 출시 행사에 이어 이날 행사에도 참석했다.

고 사장은 “삼성전자는 새로운 혁신을 담은 갤럭시 A, 온라인 전용 모델 갤럭시 M을 인도에서 가장 먼저 선보이며 더 많은 인도 소비자들에게 최상의 모바일 경험을 제공하고자 노력해왔다”며 “디스플레이, 카메라 등 지난 10년의 갤럭시 혁신을 집대성한 '갤럭시 S10'로 새로운 모바일 사용 경험의 혁신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는 인도에서 오는 8일 ‘갤럭시 S10’, 프리미엄 모델인 ‘갤럭시 S10+’, 핵심 기능을 갖춘 ‘갤럭시 S10e’ 세 가지 모델을 출시한다.

지난 1995년 처음 인도에 진출한 삼성전자는 현재 인도 특화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판매 법인을 비롯해 연구개발(R&D) 센터 5개, 디자인 센터, 생산기지 2곳을 운영하고 있다.

또 기존 노이다 생산공장을 총 25만㎡로 증설해 오는 2020년 말까지 스마트폰 생산량을 연간 1억2000만대로 확대한다. 인도 스마트폰 시장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해외 수출을 확대하기 위해서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