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LG CNS, 전국단위 유통매장에 전자가격표시기(ESL) 공급

GS수퍼마켓 전국 100개 점포에 50만개 공급 계약 체결

  • 기사입력 : 2017년05월01일 16:34
  • 최종수정 : 2017년05월01일 16:3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뉴스핌=정광연 기자] LG CNS(사장 김영섭)가 국내 최초로 전국 유통 매장에 전자가격표시기(ESL)를 공급한다.

LG CNS는 최근 GS수퍼마켓 100여 개 매장에 ESL 공급 계약을 체결하고 공급을 시작했다고 1일 밝혔다.

ESL은 전자종이(EPD) 기반의 소형 디스플레이 기기로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해 중앙 서버에서 상품 가격정보를 변경하면 게이트웨이를 통해 상품 판매대의 전자가격표시기에 자동 반영된다.

LG CNS는 지난 2016년 GS수퍼마켓 도곡렉슬점에 ESL를 시범 운영해 솔루션의 성능과 안정성을 입증하고 고객의 높은 호응을 이끌어냈으며 2018년까지 ESL을 전체 300여개 매장에 확산하기로 결정했다. 올해는 GS수퍼마켓 100여개 매장에 50만개 ESL이 10월까지 설치된다.

국내 ESL 시장은 중대형 유통 매장을 기준으로는 7000억원 규모이며 소형 유통 매장까지 합하면 1조원 시장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GS수퍼마켓에 적용되는 LG CNS ESL은 ▲전국 단위로 진행되는 상품별 마케팅을 위한 중앙 통합관제 시스템 ▲매장의 고객 유형, 규모 등을 고려해 각 매장별로 마케팅을 펼칠 수 있는 모바일 매니저 ▲중앙 통합관제로 상품 재고정보 연계를 통한 상품 관리 등이 특징이다.

김용원 GS수퍼마켓사업부사장은 “GS수퍼마켓 ESL의 전국 확산은 자동화된 가격관리시스템의 도입을 넘어 IoT 기반의 종합적인 매장 서비스 혁신으로써 고객에게 최상의 상품과 쇼핑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LG CNS는 GMP 인증이 필요한 국내 대형제약사의 제조실, LG그룹 계열사의 사무실 개인명패, 회의실 등에 ESL 솔루션을 공급한 바 있다. 이 외에도 병원, 공장 등 각 산업에 ESL 활용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국내에서 검증된 ESL 솔루션을 가지고 해외시장까지 적극 확대할 계획이다. 현재 인도네시아 현지 대형 유통사에 ESL 시범운영을 완료하고 본 계약을 협의 중이다.

<사진=LG CNS>

[뉴스핌 Newspim] 정광연 기자(peterbreak22@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