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LG CNS, 'AI 빅데이터' 사업 강화...조직·인력 확대

빅데이터 사업 조직, AI 빅데이터 사업담당으로 개편
올 8월 AI 빅데이터 플래폼 구축 목표..LG 계열사에 첫 적용

  • 기사입력 : 2017년04월23일 13:56
  • 최종수정 : 2017년04월23일 13:5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뉴스핌=심지혜 기자 ] LG CNS는 인공지능(AI) 관련 사업 강화를 위해 기존 빅데이터 사업 조직을 'AI 빅데이터 사업담당'으로 확대 개편하고 담당 임원을 외부에서 영입했다고 23일 밝혔다. 

신임 임원에는 글로벌 컨설팅 회사 딜로이트 컨설팅에서 10여 년간 빅데이터 사업을 이끌어온 이성욱 파트너를 상무로 영입했다. 200명 수준인 조직은 국내외 딥러닝 전문가 채용을 포함해 내년까지 400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를 기반으로 LG CNS는 빅데이터 영역에 AI 기술을 결합해 고객의 제조 혁신을 주도하고 개인별 고객마다 최적화된 1:1 마케팅을 지원하는 등 AI 빅데이터 사업을 본격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LG CNS AI 빅데이터 플랫폼 구성도. <사진=LG CNS>

AI 빅데이터 사업담당은 이미지·음성·동작인식 등의 분야에서 AI 원천 기술을 확보해 'AI 빅데이터 플랫폼'을 8월까지 구축할 예정이다. 

이는 사용자 및 데이터 분석가가 시간과 장소에 구애 받지 않고 클라우드 환경에 접속, 원하는 만큼 데이터 공간을 제공받아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서비스다. 플랫폼 안에서 수집된 데이터는 분석이 가능한 형태로 가공된 후 딥러닝 기반의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지능화된 판단·예측으로 고객의 의사결정을 지원하게 된다.

이를 통해 LG CNS는 관련 인프라 구축에 들어가는 시간을 단축하고 비용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이성욱 AI 빅데이터 사업담당 상무는 "LG CNS는 이번 플랫폼을 LG 계열사를 대상으로 선제안해 성공사례를 만들고, 이를 바탕으로 다양한 외부 고객들에게 효과적인 변화의 기회를 제공할 것"라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심지혜 기자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