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SK(주) C&C, AI 기반 산업용 빅데이터 플랫폼 사업

베가스와 사업 협력 MOU...제조 기업 분야 관련 특화 서비스

  • 기사입력 : 2017년04월11일 18:16
  • 최종수정 : 2017년04월11일 18:1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뉴스핌=심지혜 기자 ]SK㈜ C&C (사업대표 안정옥)는 분석 솔루션 전문기업 베가스(대표 김도현)와 인공지능(AI) 기반 산업용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스키테일(SKYTALE)' 협력 양해각서(MOU)를 11일 체결했다. 

스키테일은 SK㈜ C&C가 개발한 제조∙하이테크 산업용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이다.

SK㈜ C&C는 분석 솔루션 전문기업 베가스와 인공지능 기반 산업용 빅데이터 분석 플랫폼 '스키테일(SKYTALE)' 협력 MOU를 11일 체결했다. SK㈜ C&C 권송 제조산업부문장(가운데 왼쪽), 베가스 김도현 대표(가운데 오른쪽). <사진= SK㈜ C&C>

양사는 SK㈜ C&C의 스키테일에 베가스의 최신 AI 알고리즘을 융합시켜 제조∙하이테크산업에 특화된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베가스는 예지정비·이상 감지·가상 계측·에너지 절감·품질 분석 등 제조 분야 관련 특화 분석 알고리즘을 제공한다.

이에 따라 제조 관련 기업들은 스키테일의 AI 기능을 활용해 이미지, 설비 로그, 엔지니어의 보고 문서 등 각종 비정형 데이터를 보다 빠르고 다양하게 분석 할 수 있을 전망이다. 제품 불량∙공정 이상∙설비 비효율을 일으키는 근본 요인 자동 검출도 가능하다. 

권송 SK(주) C&C 제조사업부문장은 “국내외 제조∙하이테크 기업들은 제조 단계별 난제 해결과 효율 향상을 위해 인공지능 기반의 빅데이터 분석에 관심이 높다. 이번 서비스로 반도체·에너지·화학 등 제조산업 전반의 디지털 전환을 주도하겠다”고 말했다.

김도현 베가스 대표는 “양사의 역량을 결합해 제조산업 내 독보적인 빅데이터 분석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개발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핌 Newspim] 심지혜 기자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