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SK(주) C&C, 5년간 현대百그룹 IT 인프라 운영...400억원 규모

데이터센터 통합 운영하고 장애·보안 대응 강화

  • 기사입력 : 2017년04월06일 09:43
  • 최종수정 : 2017년04월06일 09:4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 뉴스핌=심지혜 기자 ] SK주식회사 C&C(대표 안정옥)는 6일 400억원 규모의 ‘현대백화점그룹 IT 인프라 아웃소싱 사업을 수주했다.

SK㈜ C&C는 오는 5월부터 2022년까지 5년간 현대백화점∙현대홈쇼핑∙현대그린푸드∙한섬∙현대리바트 등 현대백화점 그룹 11개 주요 계열사의 IT인프라를 총괄 운영한다.

이번 사업을 통해 SK㈜ C&C는 ‘업무 중요도에 따라 IT 자원을 배분하고 유통∙미디어 사업 등 현대백화점 그룹 주요 사업의 성장∙변화에 따른 ‘맞춤형 IT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데이터센터 통합 운영 서비스도 제공한다. 운영 자동화 솔루션을 통해 ▲IT 인프라 자원 구성 정보 수집∙관리 ▲SW패키지 배포∙설치 ▲SW라이선스 현황 관리 ▲대시보드 리포팅 등을 표준화∙자동화함으로써 운영 업무 효율을 높인다는 방침이다. 

김만흥 금융∙전략사업부문장은 “현대백화점 그룹 계열사들의 사업 특성에 맞는 최적의 IT인프라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 C&C는 KDB산업은행, 국민은행, 수출입은행, 한국정책금융공사, 메트라이프생명, 대신증권, 한국투자증권, 한국항공우주산업(KAI), 매일유업 등 전(全) 산업에 걸쳐 30여곳의 외부 IT아웃소싱 고객을 보유하고 있다.

 

[뉴스핌 Newspim] 심지혜 기자 (sj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