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영상 > 정치

[영상] 정세균 "통신비 대신 독감백신 지원, 비현실적 생각"

  • 기사입력 : 2020년09월14일 19:03
  • 최종수정 : 2020년09월14일 19:0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당초 계획한대로 만 13세 이상 국민을 대상 통신비를 2만원씩 지급하겠다고 밝혔다.

또 야권 일각에서 대안으로 제시한 전국민 독감 백신 지급에 대해서는 "무료 백신 1900만명분 등 3900만명분 백신이 준비돼 있다"며 "백신은 주문부터 제작까지 수개월이 걸리는 만큼 전국민 백신 지급은 현실적이지 않다"고 반박했다.

정세균 총리는 14일 국회에서 열린 정치분야 대정부질문에서 "통신비 지급을 원래 계획대로 할 것인가"라는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 질의에 "정부에서는 비대면 사회에서 통신이 굉장히 중요수단이라고 본다"며 지급에 변화가 없음을 명확히 했다.

anpr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