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미래에셋대우, 취약계층 위한 언택트 사회공헌 실시

임직원 기부와 후원조직 간 매칭 통해 진행

  • 기사입력 : 2020년06월30일 13:36
  • 최종수정 : 2020년06월30일 13:36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미래에셋대우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해 언택트(비대면) 방식의 사회공헌을 진행하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로고=미래에셋대우]

미래에셋대우는 지난 25일 취약 계층으로 고용 위기에 놓은 장애인들을 돕기 위한 17회 '힘내요 우리' 밀알콘서트를 임직원 기부를 통해 후원했다.

후원금은 밀알복지재단 기빙플러스 매장의 경력단절 여성, 장애인, 다문화 근로자 등 고용인력의 인건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기부에 참여한 임직원에게는 온라인 콘서트 URL을 제공해 뜻 깊은 문화생활을 함께 즐기도록 유도했다.

동시에 해당 임직원들에게 서울장애인종합복지관 보호작업장 '파니스'에서 만든 쿠키 세트를 구입해 제공했다. 파니스는 중증장애인 30여명의 안정적인 일자리 제공을 위해 노력하는 장소다.

이 외에도 임직원의 기부 참여와 매칭해 안양시에 위치한 '열손가락서로돌봄 사회적협동조합'과 굿윌스토어 분당점에 '파니스 베이커리 상품권'을 제공하기도 했다.

미래에셋대우 민경부 경영지원부문대표는 "언택트 시대의 사회공헌활동이 기업문화로 장 정착할 수 있도록 임직원들의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임직원 참여에 기반한 기부문화 확산, 일자리 창출을 위한 착한 소비 증대 테마에 맞춰 다양한 방법으로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미래에셋대우의 이번 사회공헌은 해피빈에서 제공한 공익·봉사 프로그램 '가볼까'를 통해 기획됐으며, '언택트 시대의 기부와 착한 소비'를 연결하는 창의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방침이다.

mkim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