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부동산 > 건설

[상보] '사업비 7조' 한남3구역 현대건설-대림산업 2파전…결선투표로

  • 기사입력 : 2020년06월21일 18:31
  • 최종수정 : 2020년06월21일 18:44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현대건설과 대림산업이 '사업비 7조' 규모의 서울 용산구 한남3구역 결선투표에 돌입했다.

21일 건설업계에 따르면 현대건설과 대림산업은 이날 한남3구역 재개발 시공사 선정을 위한 총회에서 각각 1167표, 1060표를 얻었다. GS건설은 497표를 얻어 탈락했다.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 1층 A홀에서 '한남3구역 재개발 시공사 선정을 위한 임시총회'가 열리고 있다. 2020.06.21. sungsoo@newspim.com


sungsoo@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