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현대중공업, KT와 지능형 로봇 공동 개발.."서빙 로봇 만든다"

현대중공업-KT, 지능형 로봇 개발 '사업협력'
KT, 현대로보틱스에 500억 투자..2022년 상장

  • 기사입력 : 2020년06월16일 16:01
  • 최종수정 : 2020년06월19일 07:30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현대중공업지주 자회사인 로봇종합기업 현대로보틱스가 KT로부터 500억원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현대중공업그룹과 KT는 앞으로 지능형 서비스 로봇 공동개발에 나서기로 했다.

현대로보틱스는 16일 서울 종로구 KT광화문빌딩에서 KT와 500억원 규모의 Pre-IPO에 관한 투자 계약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정기선 현대중공업지주 경영지원실장(왼쪽)과 구현모 KT 대표가 16일 서울 종로구 KT광화문빌딩 East에서 전략적 투자협약 체결식을 가졌다. (제공=현대중공업) 2020.06.16 syu@newspim.com

KT는 이번 계약을 통해 이르면 오는 2022년 상장 예정인 현대로보틱스에 500억원을 투자해 10%에 해당하는 지분을 취득하게 됐다. KT는 현대로보틱스의 기업가치를 5000억원으로 평가했다.

KT의 이번 투자는 현대로보틱스의 국내 산업용 로봇 시장 경쟁력과 서비스 로봇 시장 진출 후 성장 가능성을 높게 평가해 이뤄졌다.

이날 현대중공업지주도 KT와 그룹간 '사업협력' 계약을 체결하며 급변하는 시장 변화에 공동 대응하기로 했다. 정기선 현대중공업지주 부사장과 구현모 KT 사장을 대표로 하는 협력위원회(총 6인)를 구성해 기존 사업협력을 강화하고 신규 사업기회를 적극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이번 협약을 통해 호텔, 레스토랑 등에 쓰이는 서비스로봇 분야와 ICT를 기반으로 한 스마트팩토리 등에 관한 사업 협력을 해나가기로 했다.

서비스로봇 분야에서는 지능형 로봇과 자율주행 알고리즘을 공동개발하고 현대로보틱스가 하드웨어를 개발, KT는 운영 소프트웨어 개발 및 적용을 담당하기로 했다.

호텔, 레스토랑 등에 서빙할 수 있는 식음료 로봇과 청소, 보안 기능을 탑재한 청소·패트롤 로봇 등을 공동 개발해 기존 산업용 로봇에 이어 서비스로봇 시장까지 진출, 글로벌 탑티어(Top-tier) 로봇기업으로의 청사진을 꾸려나갈 예정이다.

또 스마트팩토리 분야에서는 공동·운영 관리 플랫폼을 개발하고, 이를 기반으로 현대로보틱스의 로봇과 KT의 무선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한다. 차별화된 생산관리와 공정분석을 목표로 한 스마트솔루션은 이후 스마트병원, 스마트물류 분야에도 적용될 예정이다.

정기선 부사장은 "앞으로 제조업체의 경쟁력은 단순히 제품을 생산하는 것이 아닌 시장 흐름을 읽고 변화하는 것에서 결정될 것"이라며 "KT와의 폭넓은 사업협력를 통해 현대로보틱스는 물론 현대중공업그룹이 '디지털 혁신'으로 세계 리딩기업으로서의 경쟁력을 강화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현모 사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 KT의 5G, AI 역량을 바탕으로 현대중공업그룹과 협력해 대한민국 산업 경쟁력을 강화하는 데 기여하고 제조산업의 혁신을 이끌어나가겠다"며 "KT는 현대중공업그룹을 시작으로 다양한 분야에 '디지털 혁신'을 확산시키는 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syu@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