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미래에셋대우, AI 투자정보 금융서비스 'm,Club' 가입자 30만명 돌파

1워 20만명 돌파 이후 4개월만에 성과
미래에셋대우 대표 비대면서비스로 자리매김

  • 기사입력 : 2020년05월26일 13:38
  • 최종수정 : 2020년05월26일 13: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미래에셋대우의 인공지능(AI) 투자정보 서비스 '엠클럽(m.Club)' 가입자가 26일 30만명을 돌파했다.

[로고=미래에셋대우]

지난 1월 가입자수 20만명을 돌파했던 엠클럽은 4개월만에 10만 가입자를 추가로 유치하며 미래에셋대우의 대표적인 비대면서비스로 자리매김했다.

좋은 투자 습관을 가진 고객들의 투자정보를 기반으로 나의 투자패턴을 분석하고 보유종목을 진단하는 'Dr.Big의 투자진단', 투자상품의 핵심 정보를 분석해 추출한 AI스코어를 통해 직관적인 투자판단을 보조하는 Dr.Big의 파워랭킹' 등 다양한 콘텐츠를 고객에게 제공함으로써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내고 있다.

최근에는 고객의 의견을 적극 반영해 리뉴얼 작업도 진행중이다. '초고수의 선택'을 통해 당일 미래에셋대우 주식투자수익률 상위 1%의 매매종목을 실시간으로 볼 수 있는 서비스를 지난 5월15일부터 제공하고 있다.

미래에셋대우 김범규 디지털혁신본부장은 "고객의 다양한 의견은 더 좋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한 필수 역할"이라며 "앞으로도 m.Club의 다양한 콘텐츠가 고객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서비스를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미래에셋대우는 '초고수의 선택' 리뉴얼 기념으로 m.Club 가입 고객을 위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하고 있다. m.Club 가입 고객 중 '초고수의 선택'을 한 번이라도 조회하면 이벤트에 자동 응모되며, 아이패드 프로 및 고프로를 추첨을 통해 총 10명에게 제공한다. 해당 이벤트는 내달 5일까지 진행된다.

mkim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