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SW

네이버, 고지서 서비스 활용처 넓힌다

지자체, 공공기관, 민간 등에서 활용성 확대

  • 기사입력 : 2020년05월22일 10:38
  • 최종수정 : 2020년05월22일 10: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네이버는 올해 '네이버 고지서'의 활용성을 넓혀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22일 밝혔다.

지난해 6월 출시된 '네이버 고지서' 서비스는 네이버 이용자가 앱을 통해 공공,민간의의 전자문서 및 등기성 고지서를 수령할 수 있는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다.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네이버는 올해 '네이버 고지서'의 활용성을 넓혀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22일 밝혔다. [제공=네이버] 2020.05.22 yoonge93@newspim.com

'네이버 인증서'기능을 활용해 본인확인 절차를 거친 후 고지서의 내용을 확인하고 '네이버페이'를 활용해 납부까지 가능하다.

특히, 네이버는 보안이 중요한 전자고지 서비스의 특성을 고려해, PKI방식의 전자서명이 적용된 '네이버 인증서'를 통해 고지서의 수령자인 네이버 이용자의 신원을 확인한다.

공개키기반구조(PKI) 방식은 위조 및 변경이 불가한 전자서명 방식으로, 이용자에게 안전한 검증 절차로써 활용된다. 따라서 사설 인증서의 활용가능성이 넓어지는 업계 상황 속에서, 안전하고 편리한 인증방식으로 자리매김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네이버는 올해 서울시에서 발급하는 민방위 소집 통지서, 국민연금공단에서 발급하는 연금 납부 고지서 등을 네이버 고지서 서비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기존 적용된 메리츠화재 '화재보험', 메리츠화재 '펫 보험'뿐만 아니라 자동차, 화재, 퇴직보험 등 보험사의 다양한 상품과도 연계해 나갈 예정이다.

오경수 네이버 리더는 "네이버 고지서 및 인증서 서비스는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의 저변을 확대하고, 사용자의 생활 속 다양한 영역에서 보안성과 편리함을 제공하는 생활밀착형 서비스로 나아갈 것"이라며 "사설인증서, 전자고지 서비스의 활용도가 높아져가는 업계 상황에 빠르게 발 맞춰 많은 이용자들이 편의성을 체감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