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증권·금융 > 증권

금투협-부산시, 혁신기업 자본시장 연계 위한 '2020년 MUST Edu' 개최

부산지역 혁신·창업기업 대상으로 총 3회 진행
자본시장·IR 컨설팅·법률 전문가 등 강사로 나서

  • 기사입력 : 2020년05월15일 09:52
  • 최종수정 : 2020년05월15일 09:52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민수 기자 = 금융투자협회와 부산시가 혁신·창업기업의 자본조달 전문역량 강화에 손을 맞잡았다.

[로고=금융투자협회]

금투협과 부산시는 15일 센텀기술창업타운(CENTAP)에서 부산지역 혁신·창업기업을 대상으로 자본조달 역량 강화를 위한 '2020년 MUST Edu'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MUST는 지역기업과 자본시장이 서로 만나(Meet) 이해(Understand)하고 공유(Share)하며 신뢰(Trust)를 쌓아 함께 성장하도록 하는 투자기반 네트워크 플랫폼이다.

금투협과 부산시는 지난해 9월3일 혁신·창업기업을 발굴 및 지원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그해 12월19일 벤처시장과 자본시장 투자자가 참여하는 투자플랫폼 '머스트 라운드(MUST Round)'를 전국 최초로 개최한 바 있다.

2020년 MUST Edu는 혁신·창업기업을 위한 총 3회의 교육이 마련된다. 자본조달 체계, 매력적인 투자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한 방법, 재무·회계처리, 입법동향 및 제도권 장외시장(K-OTC) 활용 등 단계적으로 자본조달에 성공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이날 특강은 투자 1억원 이상 유치한 플래티넘 클럽 30개사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자본시장·IR 컨설팅·법률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강사진이 기업 자본조달 관련 업무에 직접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실무 및 성공사례 중심으로 강의에 나선다.

금투협 이승정 부산지회장은 "이번 교육으로 자본조달 전문성 강화를 통해 혁신·창업기업들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지역기업과 자본시장이 상생 발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련 교육 사업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mkim04@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