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해외스포츠

[LPGA] 넬리 코다, 세계랭킹 3위로 점프... KLPGA 최혜진은 25위

하타오카 나사, 이정은6 각 4,5 위로 1계단씩 밀려

  • 기사입력 : 2019년11월05일 13:09
  • 최종수정 : 2019년11월05일 13:11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정윤영 기자 = 넬리 코다가 여자골프 세계랭킹 3위가 됐다.

넬리 코다(21·미국)는 3일 대만에서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타이완 스윙잉 스커츠에서 통산 3승을 신고, 지난주 8위에서 5계단 오른 3위가 됐다.

넬리 코다가 여자골프 세계랭킹 3위가 됐다. [사진=LPGA]

고진영(24·대방건설)과 박성현(26·솔레어)이 세계랭킹 1, 2위를 유지한 가운데 코다의 상승으로 3, 4위였던 하타오카 나사(20·일본)와 이정은6(23·대방건설)이 4, 5위로 한 계단씩 밀렸다.

'골프여제' 박인비(31·KB금융)가 11위에, 김세영(26·미래에셋)은 12위에 자리했다.

2020년 6월 기준 랭킹으로 세계랭킹 15위 내 한국 선수 4명이 2020년 도쿄 올림픽 출전 자격을 얻게 된다.

현재 순위대로라면 고진영, 박성현, 이정은6와 박인비까지 출전하게된다.

11월3일 끝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SK네트웍스 서울경제 레이디스 클래식에서 우승한 최혜진(20·롯데)은 25위로 한 계단 상승했다.

최혜진이 여자골프 세계랭킹 25위가 됐다. [사진=KLPGA]

yoonge93@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