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제 > 경제일반

R&D 투자 늘면 매출·영업이익도 증가한다

10년간 1000대 기업 매출액 대비 R&D 투자비중 3.76%
1조원 이상 기업 8곳 R&D 투자 30조원…전체 60.4%

  • 기사입력 : 2019년10월28일 10:38
  • 최종수정 : 2019년10월28일 10:38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연구개발(R&D) 투자가 늘어나면 매출과 영업이익 증대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은 2018년 R&D 투자 상위 1000대 기업을 대상으로 'R&D 스코어보드 조사'를 실시한 결과를 28일 발표했다. 

조사에 따르면, 최근 10년간 1000대 기업 매출액 대비 R&D 투자 비중은 꾸준히 증가해 지난해 3.76%를 나타냈다. 전년대비 1.1%포인트 증가한 수치다. 

[세종=뉴스핌] 정성훈 기자 = 10년 간 R&D 투자 동향 [자료=KIAT] 2019.10.28 jsh@newspim.com

규모별로는 종업원 1000명 이상 기업의 R&D 투자가 가장 많았다. 이들 기업의 R&D 투자액은 42조8000억원(86.3%)에 이른다. 99명 이하 기업의 경우도 전년대비 기업체수, R&D 투자, 매출액 대비 R&D 투자 모두 증가했다.

산업별로는 제조업 R&D 투자가 44조8000억원(90.2%)으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R&D 투자는 상위 기업이 주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상위 100대 기업의 R&D 투자는 42조원으로 1000대 기업 전체의 85.0%를 차지했다.

1조원 이상 기업 8곳의 R&D 투자는 30조원에 이르며, 이는 1000대 기업 전체의 60.4%를 차지했다. 기업별로는 ▲삼성전자(15조5000억원) ▲SK하이닉스(2조9000억원) ▲LG전자(2조9000억원) ▲현대자동차(2조6000억원) ▲삼성디스플레이(1조9000억원) ▲기아자동차(1조7000억원) ▲LG디스플레이(1조6000억원) ▲LG화학(1조원) 등이다.  

R&D 투자 상위 1000대 기업 중 50억원 이상 기업은 61.1%이며, 순위가 낮아질수록 R&D 투자 규모는 급격히 축소됐다.

R&D 투자 상위 1000대 기업의 영업이익은 117조원으로 전년대비 1130억원(9.6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석영철 KIAT 원장은 "국내 민간 R&D투자를 선도하는 상위 1000대 기업의 R&D 투자액, 매출액, 영업이익 등이 증가세라는 점은 긍정적 신호"라며 "최근 기업의 설비투자 감소에 대한 우려가 있는데 기업이 R&D 등 미래 투자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어 희망이 보인다"고 말했다.

 

js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