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재계·경영

삼성전자, 브랜드 가치 '600억 달러' 돌파...3년연속 6위

가전 제품혁신·반도체 기술리더십 등 높이 평가

  • 기사입력 : 2019년10월17일 09:53
  • 최종수정 : 2019년10월17일 09:5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가 사상 처음 600억 달러를 기록하며 3년 연속 전 세계 6위 자리를 지켰다.

글로벌 브랜드 컨설팅 전문업체 인터브랜드(Interbrand)가 17일(미국 현지시간) 발표한 ‘글로벌 100대 브랜드(Best Global Brands)’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는 611억 달러(한화 약 72조5000억원)로 3년 연속 6위를 차지했다.

순위는 지난해와 동일하지만 삼성전자의 브랜드 가치가 600억 달러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2016년 518억 달러(7위)로 500억 달러를 돌파한 후 3년 만의 결과다.

삼성전자는 지난 2012년 9위로 처음 10위권에 오른 뒤 꾸준히 브랜드 가치와 순위가 올랐다. 10년 전인 2009년보다 브랜드 가치가 250% 상승했다.

인터브랜드는 삼성전자가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폴드', 라이프스타일 TV '더 세로(The Sero)', '비스포크' 냉장고 등 제품 혁신을 이어가고 5G∙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전장 등 미래 선도 기술 분야에서 지속적인 발전 가능성이 있다는 점을 높게 평가했다.

메모리 반도체 업계에서 확고한 1위 자리를 유지하며 기술 리더십을 이어가고 있다고도 했다. 소비자들과의 다양한 접점에서 일관된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고 있는 부분도 긍정적 평가를 받았다.

인터브랜드는 △기업의 재무 성과 △고객의 제품 구매 시 브랜드가 미치는 영향 △브랜드 경쟁력 등을 종합 분석해 브랜드 가치를 평가한다.

 

nanana@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