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치 > 국방·안보

정경두, 추석 맞아 GOP 장병 격려 "'힘을 통한 평화' 원동력"

장병 母와 전화 통화…"건강하게 집에 가게 할 것"

  • 기사입력 : 2019년09월12일 17:13
  • 최종수정 : 2019년09월12일 17:1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노민호 기자 =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12일 서부전선 최전방 GOP(일반전초) 부대를 방문해 추석 연휴에도 경계작전에 여념이 없는 장병들을 격려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정 장관은 이날 GOP 부대를 찾아 작전현황을 보고받고 장병들과 함께 점심식사했다.

이 자리에서 정 장관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기 위해 묵묵히 임무에 전념하는 장병 여러분이 있어 든든하다"고 노고를 치하했다.

정경두 국방부 장관은 12일 서부전선 최전방 GOP(일반전초) 부대를 방문해 추석 연휴에도 경계작전에 여념이 없는 장병들을 격려했다.[사진=국방부]

정 장관은 그러면서 "평상시 철통같은 경계작전과 강도 높은 교육훈련만이 우리 군의 힘을 더욱 강하게 만든다"며 "'힘을 통한 평화'를 이뤄가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국민들이 우리 군을 믿고 안심하실 수 있도록 부여된 임무수행에 최선을 다해줄 것"이라고 장병들에게 당부했다.

아울러 정 장관은 이날 점심식사를 같이 하던 송유성(22) 병장의 어머니와 통화하면서 "아드님이 든든하게 임무를 잘 수행하고 있다"며 "전역이 한 달 남짓 남은 송 병장이 건강하게 군복무를 마치고 집으로 갈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정 장관은 지난 달 10일 개방된 'DMZ 평화의 길'을 방문해 철거 감시초소(GP)와 탐방로를 돌아보고 안전조치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한 바 있다.
 

noh@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