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회 > 날씨

[내일날씨] 추석 당일 전국 맑고 쾌청…“보름달 보여요”

보름달 뜨는 시각, 서울 기준 오후 6시38분

  • 기사입력 : 2019년09월12일 17:00
  • 최종수정 : 2019년09월13일 10:2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김유림 기자 = 추석인 13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은 가운데 환한 보름달을 볼 수 있겠다.

12일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에 따르면 추석 당일인 13일 전국 대부분 지역이 맑고 쾌청해 보름달을 감상하기 좋겠다. 보름달이 뜨는 시각은 서울을 기준으로 오후 6시38분이며, 가장 높이 뜨는 시각은 다음날인 14일 0시12분이다.

아침 최저기온은 13∼21도, 낮 최고기온은 23∼30도로 전날과 비슷하거나 다소 높겠다. 

지역별 최저·최고 기온은 서울 19~29도, 인천 19~28도, 수원 18~28도, 춘천 16∼28도, 강릉 17∼25도, 청주 19∼28도, 대전 18∼28도, 세종 16∼28도, 전주 19∼29도, 광주 21∼30도, 대구 18∼28도, 부산 21∼28도, 울산 20∼26도, 창원 19~28도, 제주 23∼27도다.

13일 날씨. [사진=케이웨더]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 0.5∼1.5m, 남해 앞바다 0.5∼2.5m, 동해 앞바다 0.5∼2.0m로 일겠다. 먼바다의 파고는 서해 0.5∼2.5m, 남해 1.0∼4.0m, 동해 1.0∼3.5m가 예보됐다.

urim@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