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국 > 경기남부

[영상] 태풍 ‘링링’ 시화방조제 초근접 촬영...얼굴에 소금 알갱이 범벅

  • 기사입력 : 2019년09월07일 17:06
  • 최종수정 : 2019년09월07일 17: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시흥=뉴스핌] 박승봉 기자 = 7일 오후 2시부터 2시30분까지 경기 시화방조제에서 인천을 통과해 황해도로 상륙하는 태풍 '링링'을 초근접 촬영했다.

태풍의 위력을 느낄 수 있을 만큼 시화호 바닷물이 방조제를 넘어 차량들이 서행을 하고 있다. 기자가 차량으로 시화방조제를 달릴 때 강풍으로 차량이 지그재그로 달렸다.

또 촬영할 때는 얼굴에 소금 알갱이가 부딪쳐 짠 맛을 강하게 느꼈다. 

 

1141world@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