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항공

제주항공, 인천~옌지 노선 신규 취항...주 6회 운항

난퉁·베이징·칭다오·웨이하이 등 中 13개 노선 확보

  • 기사입력 : 2019년08월19일 17:15
  • 최종수정 : 2019년08월19일 17:1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권민지 기자 = 제주항공이 인천~옌지 노선을 새롭게 취항했다.

제주항공은 19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인천~옌지 노선 취항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로써 제주항공은 난퉁, 베이징, 칭다오, 웨이하이, 싼야, 스자좡, 자무쓰, 옌타이, 하이커우 등 중국 10개 도시에 13개 노선을 취항하게 됐다.

8월19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진행된 제주항공 인천~옌지 노선 신규취항식에서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이사(사진 왼쪽에서 다섯번째)와 임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인천~옌지 노선은 화요일을 제외하고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일 오후 4시 출발해 중국 연길공항에 오후 5시 25분에 도착한다. 연길공항에서는 오후 6시 30분에 출발해 인천공항에 오후 10시에 도착한다.

옌지는 중국 지린성 옌볜조선족자치주의 주도로 백두산 관광의 관문이다.

한편, 지난 14일 중국 민항총국의 취항 허가 중단으로 이달 중 취항 예정이던 △인천~하얼빈 △부산~장자제 △무안~장자제 노선의 취항이 지연됐다.

 

dotori@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