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유통

애경산업, 상반기 실적 부진… "화장품 매출 감소·마케팅 투자 증가"

  • 기사입력 : 2019년08월07일 14:33
  • 최종수정 : 2019년08월07일 14:33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애경산업은 올 상반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29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2.8% 감소했다고 7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과 당기순이익은 3361억원, 218억원으로 각각 2.1%, 35.3% 줄었다. 회사 측은 부진한 실적에 대해 중국 화장품 매출 감소와 브랜드 마케팅 투자증가를 요인으로 꼽았다.

상반기 화장품 사업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8.8%, 41.6% 감소한 1618억원, 227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 브랜드 가치제고를 위한 선제적 판매 물량 제한 등으로 중국 채널 매출이 감소했다. 영업이익은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국내외 공격적인 브랜드 마케팅 활동에 따른 투자 증대로 감소했다.

이에 반해 생활용품사업은 매출액 1743억원, 영업이익 64억원을 기록해 각각 전년동기대비 5.1%, 44.8% 성장하며 호조를 보였다. 온라인 채널 성장과 섬유유연제, 염모제 등 새로운 카테고리의 제품 출시로 매출이 늘었다. 또 지속적인 개인용품 비중 확대 및 효율적인 비용 투입으로 영업이익도 동반해 증가했다.

[자료=애경산업]

애경산업은 국내외 어려운 여건 속에서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미래성장동력을 마련해 나가고 있다.

해외시장에서는 대표화장품 브랜드 ‘AGE 20’s’(에이지투웨니스)가 중국에서 온라인채널은 물론 오프라인 채널에 약 3600개 매장에 입점하는 등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올해는 태국을 시작으로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동남아시아 시장 진출을 통해 해외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국내시장에서는 온라인 시장 성장에 맞춰 디지털 마케팅 활동 강화하고 있으며 홈쇼핑 신제품 출시 및 채널 다변화를 통해 운영 품목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애경산업의 2분기 실적은 지난해 대비 전반적으로 쪼그라들었다. 2분기 영업이익은 71.6% 감소한 61억원을 기록했다. 매출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9.7%, 79.3% 줄어든 1573억원, 34억원으로 집계됐다.

 

june@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