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산업 > 자동차

日 불매운동 여파...혼다 중고차 소비자 관심도 23% 감소

SK엔카닷컴, 일본 브랜드 문의 건수·조회수 일제히 감소

  • 기사입력 : 2019년08월07일 10:28
  • 최종수정 : 2019년08월07일 17:25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불매운동의 여파가 일본산 중고차 시장에도 나타나고 있다. 일본차 중 혼다에 대한 소비자 관심도가 가장 크게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SK엔카 직영 중고차 SK엔카닷컴은 지난달 SK엔카닷컴에 등록된 5개 일본 브랜드 차량의 등록 대수, 문의 건수, 조회수를 조사했다고 7일 밝혔다.

일본차 5개 브랜드 문의 건수 및 신규 등록 대수 [사진 = SK엔카]

조사 결과 닛산, 토요타, 렉서스, 인피니티, 혼다 등 5대 일본 브랜드 차량에 대한 관심도는 전월 대비 평균 18.1% 감소했다.

관심도가 가장 많이 하락한 브랜드는 혼다로 22.9% 하락했다. 5개 브랜드 중 국내 판매량이 가장 많은 렉서스 차량 역시 20.9% 감소했다.

차량 문의 건수 역시 대폭 줄었다. 혼다를 제외한 4개 브랜드 차량의 문의 건수가 전월 대비 15% 이상 떨어졌다. 인피니티 차량에 대한 문의가 20.6%로 가장 크게 하락했고 렉서스 역시 19.9% 감소했다.

반면 매물은 증가했다. 일본 차를 팔려는 사람이 늘어남에 따라 매물은 전월대비 평균 29.4%나 늘었다. 혼다의 증가율이 40.2%로 가장 컸고 토요타가 32.2%, 닛산이 32.1%, 인피니티가 25.4%, 렉서스가 12.0% 증가했다.

박홍규 SK엔카 사업총괄본부장은 “일본 수출규제 이슈 이후 일본 차에 대한 문의나 조회가 줄어드는 반면 신규 등록 대수는 늘었다”며 “이런 상황이 지속될 시 시세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설명했다.

oneway@newspim.com

  • 페이스북페이스북
  • 트위터트위터
  •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 밴드밴드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